제주상의-주한말레이시아대사관 투자부, 간담회 개최
제주상의-주한말레이시아대사관 투자부, 간담회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상공회의소와 주한말레이시아대사관 투자부가 9일 상호 협력을 위한 간담회를 가졌다. 사진=제주상의. ⓒ제주의소리
제주상공회의소와 주한말레이시아대사관 투자부가 9일 상호 협력을 위한 간담회를 가졌다. 사진=제주상의. ⓒ제주의소리

제주상공회의소는 주한말레이시아대사관 투자부(말레이시아 투자진흥청 서울사무소)와 9일 상호 경제 협력을 위한 간담회를 가졌다.

제주상공회의소 4층 중회의실에서 열린 간담회에는 양문석 제주상공회의소 회장과 모하마드 리두안 모하마드 자브리 말레이시아 투자진흥청 서울사무소장, 노하리자 모하마드 유노스 말레이시아 대외무역개발공사 참사관 등 10여명이 참석했다.

간담회에서는 양 기관 소개와 상호 교류 방안을 모색하는 한편, 코로나 이후 제주-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직항 노선 복구, 말레이시아 경제 단체와의 협력 지원, 제주 우수 제품 말레이시아 진출을 위한 박람회 참가 지원, 제주 지역 투자 홍보 등을 논의했다.

양문석 제주상공회의소 회장은 “코로나 전까지 제주-말레이시아 직항 노선이 운영됐고, 2019년 기준 중국, 일본, 대만에 이어 네 번째로 많은 관광객이 제주를 방문하는 등 양 지역 간 교류가 활발히 이뤄졌다”면서 “이번 간담회를 계기로 향후 경제 발전의 좋은 파트너로서 친밀한 협력 관계를 구축하자”고 제안했다.

리두안 투자진흥청 서울사무소장은 “제주는 대한민국 최고의 휴양지이지 국제자유도시로서 말레이시아와 상호 투자, 관광 등 경제 활성화를 위한 협력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제주상공회의소를 찾았다”며 “앞으로 교류 협력을 강화해 서로 발전적인 관계를 구축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