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4호 태풍 찬투 제주 관통 전망…17일 상륙할 듯
제14호 태풍 찬투 제주 관통 전망…17일 상륙할 듯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4호 태풍 찬투(CHANTHU)가 중국 상하이 인근 해상에서 맴돌다 제주로 향할 전망이다. 오는 16~17일에 제주가 태풍 직접 영향권에 들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에 따르면 태풍 찬투는 14일 오전 9시 기준 중국 상하이에서 동쪽으로 약 210km 떨어진 해상에 시속 13km 속도로 동남진하고 있다. 

ⓒ기상청 홈페이지 갈무리.
14일 오전 10시 기준 한반도 인근 위성 영상. ⓒ기상청 홈페이지 갈무리.

‘강’ 강도인 태풍 찬투의 중심기압은 970hPa이며, 최대풍속은 초속 35m, 시속 126km에 달한다. 

태풍 찬투는 주변 기압계 등의 영향으로 중국 상하이 인근 해상을 이틀 정도 맴돌 것으로 예상된다. 

시속 10km 이하의 속도로 원을 그리다 오는 17일 오전 제주에 상륙할 전망이다. 

제주에 영향을 줄 때쯤 태풍 찬투는 최대풍속 초속 29m, 시속 104km로 ‘중’ 강도의 태풍으로 다소 세력이 약화될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 홈페이지 갈무리.
제14호 태풍 예상 이동경로. ⓒ기상청 홈페이지 갈무리.

지금과 같은 경로를 유지하면 제주는 오는 16~17일 밤 사이 태풍 찬투의 직접 영향권에 들 것으로 예상된다. 

태풍은 제주와 남해안 사이를 가로지를 전망이다. 

태풍 찬투는 태풍의 눈을 중심으로 우측에 더 강한 바람이 불고 있다. 예상 경로가 유지되면 제주에 강풍 피해가 우려되고 있다. 

기상청은 태풍 찬투가 4일 이내 온대저기압으로 변질돼 소멸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미국 합동태풍경보센터와 일본 기상청도 우리나라와 비슷한 경로를 예상하고 있다.

14일 제주는 태풍 찬투의 간접 영향으로 많은 비가 오고 있다. 태풍에 밀려난 비구름대가 점차 제주로 북상하고 있다. 

기상청은 이날 제주에 시간당 50~70mm에 달하는 매우 강한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일부 지역에는 오는 15일까지 300mm 이상의 매우 많은 비가 내릴 가능성도 있다. 

ⓒ기상청 홈페이지 갈무리.
제14호 태풍 찬투 위험영역. ⓒ기상청 홈페이지 갈무리.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3
제주그린 2021-09-14 15:44:29
태풍 기사볼려고 해도 ~
제2공항 성산반대냐?
돌 아이들~
39.***.***.145

제주그린 2021-09-14 15:41:33
쓰레기 댓글이 관계도 없는 모든 기사에 도배
~
제2공항과 뭔 상관이라고~~
39.***.***.145

태풍에 관계없이~~ 2021-09-14 11:56:18
제발 14***188 이 (DOG) 개 보다 못한 똥개자슥 좀 흔적도 없이 쓸어갔으면 차암 조켔다 ^^
218.***.***.2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