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영희 의원, ‘제3회 제주산림환경대상’ 수상
오영희 의원, ‘제3회 제주산림환경대상’ 수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치부문 산림환경 보전 위한 의정활동 공로 인정
제주도의회 오영희 의원(국민의힘)이 지난 15일 아젠토피오레컨벤션에서 열린 ‘제3회 제주산림환경대상’ 시상식에서 산림환경 보전을 위한 의정활동 공로로 자치부문에서 수상했다. ⓒ제주의소리
제주도의회 오영희 의원(국민의힘)이 지난 15일 아젠토피오레컨벤션에서 열린 ‘제3회 제주산림환경대상’ 시상식에서 산림환경 보전을 위한 의정활동 공로로 자치부문에서 수상했다. ⓒ제주의소리

제주특별자치도의회 오영희 의원(비례대표, 국민의힘)이 제3회 제주산림환경대상을 수상했다.

제주도의회에 따르면 오영희 의원은 지난 15일 아젠토피오레컨벤션에서 열린 3회 제주산림환경대상시상식에서 산림환경 보전을 위한 의정활동 공로를 인정받아 자치부문에서 수상했다.

3회 제주산림환경대상은 지구온난화 방지를 위해 산림환경 보전 및 산림공익 기능을 향상시키는 데 공헌한 숨은 일꾼을 찾아 수상함으로써 산림환경 보존의식을 고취시키기 위해 지난 2019년부터 매년 시상해오고 있다.

사단법인 산림환경포럼이 주최·주관하고 제주도, 제주도의회와 산림조합중앙회 제주지역본부 등이 후원하고 있다.

오영희 의원은 제주 섬이라는 지역특수성으로 피해 발생 우려에 대한 산불방지 대응체계 등을 구축할 수 있는 제주도 산불방지 지원에 관한 조례를 제정했고, ‘제주도교육청 학교 산림교육 활성화 조례제정을 통해 세계자연유산지구 제주의 환경보호는 학교에서부터 진행될 수 있도록 학교산림교육에 대한 필요의식을 제공했다.

제주도 자전거 이용 활성화에 관한 조례를 개정해 자전거 이용을 통해 친환경 교통정책 지원과 스포츠관광으로서 지원할 수 있는 체계를 마련하는 한편 현재 자전거도로의 문제점을 제시해 개선할 수 있도록 추가예산 반영 등을 진행했고, 전국 최초로 자전거 마을을 조성할 수 있도록 규정해 친환경 마을투어를 통해 경제 활성화까지 유도했다.

이와 함께 제주도 산림복지 서비스 지원에 관한 조례를 제정해 도민 모두에게 산림서비스가 골고루 제공될 수 있도록 제도적으로 뒷받침하고, ‘제주도 유네스코 등록유산지구내 해설사 운영·지원 조례개정을 통해 세계자연유산의 올바른 보존에 대한 세계인과 공감할 수 있는 해설사들의 처우를 개선했다.

오영희 의원은 청정 제주를 지키기 위해 세계가 인정한 세계자연유산을 보호하고 그 안에서 자연과 사람이 공존할 수 있는 다양한 정책 발굴에 더 매진하겠다고 수상소감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1
성산 제2공항 농지 없애는거 찬성한 의원 2021-10-19 11:31:14
이건 좀 아니지 않나? ㅎ
제2공항 입지 예정지 200만평 넘게 농지를 밀어버리는걸 찬성 운동하는 의원이 환경대상을 받는다? ㅎ
진짜 주는 데나 받는 데나 ㅋ
14.***.***.57

세계자연유산 2021-10-19 10:25:17
보호헌다는 사람이 오름도 밀엉 공항 지시켄헌 걸 찬성햄수가?
도의원 허는 짓거리 꼭 지켜보크메 졸바로 헙써!!
123.***.***.67


도깨비 2021-10-18 19:10:53
제주도도 못지키는 도의원한테 상 하나 줬네 뒤로 예산 밀어주난 감사의 뜻으료 상 하나 준거네 주고받고 ㅋㅋㅋㅋ
223.***.***.162

청정제주가 장난이냐 2021-10-18 17:14:30
공항 하나 더 지어서 관광객 더 와야한다고 주장하는 사람이 무슨 환경 어쩌구 상을 받을 자격이 있나?
주는 사람들이나 받는 사람이나 참 가지가지한다.
223.***.***.1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