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다수, 국내 생수 최초 재활용 페트 개발 성공
삼다수, 국내 생수 최초 재활용 페트 개발 성공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삼다수 재생페트
제주삼다수 재생페트

 

제주도개발공사가 친환경 제품 로드맵에 따라 친환경 패키지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제주삼다수를 생산, 판매하는 제주개발공사는 국내 생수업계에서 처음으로 화학적 재활용 페트(CR-PET)를 적용한 시제품 개발에 성공했다고 21일 밝혔다.

제주개발공사가 공개한 CR-PET 제품은 플라스틱을 분해해 순수 원료 상태로 되돌려 플라스틱을 제조하는 해중합 기술을 활용해 개발된 패키지다. 화학적 재활용 페트(CR-PET)를 사용하여 플라스틱 사용량은 줄이면서 식품 용기로서의 기능 유지에도 신경을 썼다.

화학적 재활용 페트(CR-PET)는 플라스틱 제품의 품질을 안정적으로 유지하면서 반복적인 재활용이 가능해 생수병에 보다 적합한 소재로 인정받고 있으며, 지속가능한 자원순환 모델로 더욱 적합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무엇보다 현재 화학적 재활용 페트(CR-PET) 제품은 식품위생법 '기구 및 용기·포장의 기준 및 규격' 사항에서 식품 접촉면에 용기로 사용할 수 있어, 대량생산에 의한 공급체계를 갖추는 대로 조기 상품화가 가능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이번 CR-PET 제품은 국내 유일한 화학적 재활용 페트 (CR-PET) 생산업체인 SK케미칼과 손잡고 개발한 것으로, 양사는 지난 8월 페트병 리사이클 생태계 구축을 위한 MOU를 체결한바 있다. 이번 CR-PET 제품 개발을 시작으로 회수한 삼다수 페트병을 재활용하는 협업을 확대 추진할 계획이다.

제주개발공사는 올해 초 친환경 경영 비전인 ‘그린 홀 프로세스(Green Whole Process)’를 선포하고 ▲친환경 제품 생산 ▲자원순환 시스템 구축 ▲신재생에너지 확대 등을 세부 과제로 추진하고 있다. 또한 ‘ESG 경영원칙’ 선포를 통하여 친환경 기술 도입 및 제품 개발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그 일환으로 지난 6월 무라벨∙무색캡∙무색병 등 3無를 적용한 ‘제주삼다수 그린’을 출시한 한편, 재생페트, 바이오페트를 적용한 제품 개발에 박차를 가해 ‘친환경 삼다수’ 라인업 구축에 힘써오고 있다.

지난 5월에는 이산화탄소 발생량을 28% 이상 줄인 바이오소재(Bio-PET/HDPE) 및 물리적 재활용 페트를 적용한 제품 개발도 완료했다.

김정학 제주개발공사 사장은 “무라벨 제품과 바이오소재(Bio-PET), 물리적 재활용 소재, 화학적 재활용 소재로 이어지는 친환경 제품 포트폴리오 구축을 통해 2030년까지 플라스틱 사용량을 50% 줄이겠다는 목표에 한걸음 다가가게 됐다”며 “친환경 삼다수의 상용화 시점을 앞당겨 소비자들의 친환경 소비 생활을 지원하고 투명페트병의 자원 순환에도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5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5
이유근 2021-10-21 15:10:16
ESG 환경에 적극 동참하심을 환영하면서, 세계 일류 상품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계속 노력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220.***.***.179

등신들 2021-10-21 14:15:12
홈페이지 상태 좀 봐라

제주에서 한국을 넘어서 세계로 나아갈수 있는
유일한 초일류 제품이 삼다수 인데
이촌넘들이 세계적인 홍보 하는데 화력 집중 안시키고

소잃고 외양간 고친다고 하지만
무슨 도둑이 외부에서 든것도 아니고
자체 삥땅 해놓고 무슨 물 지킨다고 저지랄을 하고 있네!!

(참고해라)
Evian.com
Volvic.com
211.***.***.192


서포 2021-10-21 13:38:14
환경우선주의. 삼다수 앞장. 잘 하고 있네요.
심사장임 화이팅.
223.***.***.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