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을 모방한 AI, 우리의 뇌와 어떻게 다를까?
인간을 모방한 AI, 우리의 뇌와 어떻게 다를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 JDC AI 대학생 아카데미] 2학기 8번째 강의, 이주완 삼성전자 인공지능 연구원

인간처럼 사고하는 기계 ‘인공지능’, 인간의 뇌와 얼마나 닮아있고 어떤 부분이 다를까?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JDC)가 주최하고 제주의소리, 제주대학교가 공동주관하는 ‘JDC AI 대학생 아카데미’가 오는 9일 2학기 여덟 번째 강연을 공개한다.

이주완 삼성전자 인공지능 연구원이 ‘브레인 이미테이션(Brain Imitation) - 인간을 모방한 인공지능, 두뇌를 모방한 뉴럴 네트워크’를 주제로 강연을 펼친다.

 이주완 삼성전자 인공지능 연구원. 사진=플런티 홈페이지.

이 연구원은 카이스트에서 머신러닝을 전공해 학·석사를 졸업하고, LG전자, 삼성전자에서 머신러닝 엔지니어로 일했다.

대기업에서 실무경험을 쌓은 그는 인공지능 스타트업 플런티(fluenty)를 공동 창업했고, 이를 삼성전자에 성공적으로 매각했다. 지금은 삼성전자에서 AI 연구원으로 일하고 있다.

그는 강의 주제와 동명인 저서 《브레인 이미테이션》의 저자로, 인간의 뇌과학 원리를 통해 머신러닝과 딥러닝을 탐구한 인공지능 입문서를 집필한 바 있다.

이 연구원은 이번 강의에서 인간의 뇌와 뉴럴 네트워크의 평행이론을 활용해 인공지능을 보다 쉽고 재미있게 설명할 예정이다.

JDC AI 대학생 아카데미는 제주대학교 이러닝센터와 [제주의소리] 홈페이지 소리TV(모바일, PC)로 시청할 수 있으며 매주 화요일 영상이 게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