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훼손된 4‧3위령제단 복구하라" 천만원 기탁한 유족
"훼손된 4‧3위령제단 복구하라" 천만원 기탁한 유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봉천 전 현의합장묘4.3유족회장, 양조훈 4.3평화재단 이사장에 성금 기탁
양봉천 전 현의합장묘4.3유족회장이 25일 훼손된 4.3위령제단 시설을 복구하라며 평화재단에 1000만원 성금을 기탁했다.
양봉천 전 현의합장묘4.3유족회장이 25일 훼손된 4.3위령제단 시설을 복구하라며 평화재단에 1000만원 성금을 기탁했다.

 

양봉천 전 현의합장묘4‧3유족회장이 훼손된 4‧3평화공원 위령제단 시설 복구하라고 1000만원을 성금으로 기탁했다. 

제주4‧3평화재단은 25일 오후 4‧3평화기념관에서 양봉천 전 현의합장묘4‧3유족회장의 기탁금 전달식을 가졌다.

양봉천 전 회장은 지난 17일 4‧3평화공원 위령제단의 분향향로와 ‘꺼지지 않는 불꽃’ 위령조형물이 방화에 의해 훼손되는 사건을 전해 듣고 이번 기탁을 결정했다. 

양봉천 전 회장은 지난해 8월 2003년 4‧3현의합장묘 유해발굴 및 하관식을 기록한 비디오테이프 32점을 4‧3평화재단에 기증한 바 있다. 또 지속적으로 대중들을 대상으로 4‧3유적지 해설에 나서는 등 4‧3홍보에 앞장서며 눈길을 끌고 있다. 

양봉천 회장은 “4‧3당시 희생된 아버지의 위패와 형의 유골이 4‧3평화공원에 모셔져 있는 만큼 유족으로서 뜻깊은 기탁을 하고 싶었다”며 “4‧3평화공원 위령제단이 복구돼 유족들의 아픔이 치유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3

4.3 2021-11-25 20:55:46
제주 4·3 위원회 폐지법안’에 찬성
원희룡은 2008년 1월 21일 한나라당 재선의원 당시 ‘4.3위원회 폐지법안’을 공동 발의하였다. 제주 출신이 오히려 제주도민을 괴롭히는 법안에 서명한 셈이다
ㅡㅡㅡㅡ
제주 43행사에도
43배지도 달지 아니하고 행사참석했다
14.***.***.1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