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신화 속 공존·배려의 지혜 찾다
제주신화 속 공존·배려의 지혜 찾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대-한국무속학회-제주학회, 26~27일 학술대회 

제주대학교 탐라문화연구원(원장 전영준)은 26~27일 인문대학 2호관 현석재에서 한국무속학회, (사)제주학회와 함께 ‘제주신화에 담긴 공존과 배려의 지혜’를 주제로 학술대회를 개최한다. 

첫 날 일정은 오후 1시 30분부터 시작한다. 제주대 허남춘 교수가 학술대회 주제와 관련, 기조발표를 한다.

이어 ▲‘삼두구미(버드나무본)’에 대한 몇 가지 측면(박종성, 방송대) ▲‘조상신본풀이’에 나타난 이타적 세계관의 구현 방식(강지연, 서원대) ▲‘문전본풀이’의 대립양상과 공존을 통한 우주적 확장(이보용, 경기대) ▲‘서귀포본향당신본풀이’의 자연과 인간 공존 양상(김채리, 경기대)을 발표한다. 

두 번째 날은 오전 10시부터 ▲제주도 ‘메고할망’ 설화 연구(강경민, 제주대) ▲‘두리빌렛당본풀이’에 나타난 공존의 미학(이소윤, 국민대)을 발표한다.

자세한 행사 문의는 제주대 탐라문화연구원(064-754-2310, http://tamla.jejunu.ac.kr )으로 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