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지식산업진흥원 등 수재민 돕기 성금 줄이어
제주지식산업진흥원 등 수재민 돕기 성금 줄이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풍 '나리'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수재민들을 돕기 위한 온정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지식산업진흥원(원장 김인환)은 27일 태풍 '나리' 수재민 돕기 성금으로 200여만원을 제주특별자치도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

제주지식산업진흥원 김인환 원장 외 임직원 일동은 태풍 피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수재민들을 돕기 위해 십시일반 200여만원을 모금했다.

제주지식산업진흥원 외에 ㈜인포마인드 강희석 회장을 비롯한 ㈔제주IT협회, 제경IT포럼, 제주지식산업지원센터 입주사자치회 등도 300만원을 모금, 공동모금회에 수재의연금으로 전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