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벗 나의제주 그동안 참 고마웠어요
나의벗 나의제주 그동안 참 고마웠어요
  • 김경수 (-)
  • 승인 2010.07.28 09:14
  • 댓글 1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경수의 마지막화

   

   

   

   

   

   

   

   

   

   

   

   

   

<제주의소리>

* 김경수 화백의 '나의 벗, 나의 제주' 시사만화에 소개된 지문과 대사는 제주대학교 국어문화원의 감수를 거쳤습니다.

<김경수 / 저작권자ⓒ제주의소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5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5
제주시민 2010-08-23 17:44:35
좋은 만화 잘 읽었습니다. 수고 많았고예, 앞으로도 우리 제주 이야기 많이 해줍써!!!
203.***.***.2

김화백님감사합니다 2010-08-04 19:12:28
아 지금까지 잘보고 있는다 글 한번 못 남기고 있다가, 지금 이렇게 글을 쓰게 만드네요!! 너무너무 아쉽습니다. 서울에 사는 제주민인데, 어떵 경 감칠맛나게 제주에 대해 잘 쓰시던지, 제주의소리는 잘 보지 않아도 이 코너 보려고 일주일에 한번은 들렸어요. 그간 제주를 느끼게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
112.***.***.45

대전 2010-08-04 09:48:50
제주의 소리 이젠 무슨 낙으로 보나싶네요 고생하셨구요 금방 또 연재하실수있었으면. . .
210.***.***.142

제주바당 2010-07-29 12:04:41
제주민의 마음과 제주말을 맛깔스럽게 잘 표현해 주셨어요.
이곳 서울에 살면서도 제주의 소리에 들어오는 유일한 낙이였는데
좀 아쉽네요.. 더욱 건승하시길...
115.***.***.156

보말 2010-07-28 20:58:43
타향에서 김경수 화백 만화 보면서 향수를 달랬는데 마지막 회라니 무지 아쉽네요. 토백이보다 더한 제주사랑이 작품마다 그득그득 담겨있었는데...제주를 이리 사랑해주는 분에게 감사드립니다. 고맙고 앞으로 더 좋은 작품 많이 만드시길 빕니다.
118.***.***.1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