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군기지 반대 양윤모·최성희 씨 경찰 연행…폭행 논란
해군기지 반대 양윤모·최성희 씨 경찰 연행…폭행 논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경찰, 강정 건설현장서 6일 업무방해혐의 긴급연행

강정 제주해군기지 반대운동을 지속적으로 벌여온 양윤모 전 한국영화평론가협회장과 최성희 평화운동가 등 2명이 6일 오전 8시께 업무방해 혐의로 서귀포경찰서에 연행됐다.

특히 연행 과정서 경찰이 양윤모 전 회장에 대해 가슴과 목 부위에 주먹을 날리는 등 무자비한 폭행을 가했다고 강정마을 주민 등 목격자들이 증언했다.

▲ 양윤모 전 한국영화평론가협회장과 평화운동가 최성희 씨 등이 6일 오전 제주해군기지 건설현장에서 업무방해 혐의로 경찰에 강제 연행됐다. 경찰에 강제연행되면서 고통스러워 하는 양 전 회장의 얼굴이 일그러져 있다. ⓒ제주의소리 / 사진 = 강정마을회 제공
▲ 한 사복경찰이 연행되던 양윤모 전 한국영화평론가협회장의 복부를 향해 주먹으로 내리치고 있다. ⓒ제주의소리
▲ 양손에 수갑이 채워진 채 땅바닥에 나뒹굴고 있는 양윤모 전 한국영화평론가협회장의 입술에도 피가 맺혀 있다. 이날 강제연행 과정에서 일부 경찰이 양 전회장을 향해 주먹으로 내리치는 등 폭행을 가해 과잉진압 논란이 일고 있다. ⓒ제주의소리
▲ 일 제주해군기지 건설현장에서 업무방해 혐의로 경찰에 강제연행된 양윤모 전 한국영화평론가협회장이 수갑이 채워진채로 땅바닥에 쓰러져있다. ⓒ제주의소리

이날 연행은 해군기지 시공사인 삼성물산 측이 사업부지인 강정마을 속칭 '중덕' 해안에 설치할 테트라포트(tetrapod, 방파제 건설 시 사용하는 뿔모양의 대형 콘크리트 구조물, 일명 삼발이)를 현장에서 제작하기 위한 자재반입을 시도하던 중 이를 막는 과정서 경찰이 양윤모.최승희 씨 등 2명을 업무방해 혐의로 긴급 연행했다.

강정주민 등 목격자들은 “문화재 발굴조사 기간 중에는 어떤 공사도 할 수 없는데 이를 무시한 불법공사를 강행하는 것을 막아선 해군기지 반대운동가 2명을 경찰이 강제 연행해갔다”며 “특히 연행과정서 경찰이 양윤모 전 회장의 목과 가슴에 주먹을 날리는 등 무자비한 폭행을 가했다”고 흥분을 감추지 못했다.

실제 <제주의소리>가 입수한 현장 동영상에도 한 사복경찰이 양 전 회장을 연행하는 과정에서 복부를 주먹으로 힘껏 내리치는 등 폭행을 가한 장면이 확인되기도 했고, 이를 제지하는 강정주민들과 폭언이 오가기도 했다.

이에 대해 경찰 측은 양 전 회장과 최 운동가가 현장소장 정모씨에게 공사를 중단하라며 돌을 던지고, 폭력을 행사했고, 경찰관을 물어 뜯었다고 말했다.

경찰은 "연행과정에서 가벼운 몸싸움은 있었지만 폭행은 없었다"며 "경찰관 1명은 종아리 부위를 물리고, 수사과장은 안경이 파손되기도 했다"고 반박했다.  <제주의소리>

<김봉현 기자 / 저작권자ⓒ제주의소리. 무단전재_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2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22
제주소리? 2011-04-07 21:52:23
언론??/ 제주소리??// ...ㅊㅊㅊ 돌던지고 광질허곡 쌍욕하고하는것은 무사 안비추곡 연출하기 좋은장면들만 올려놔신지?/ ㅣ이것도 알권리를 제대로 전달안하는 비양심의 행동이란건 알고 있나요?/ 저 사람들이 어떻게 행동했고 어떤 짓을 했는지 잘 알잖아요 ? 현장에 있었으니까?.. 강정동 주민은 없고..외부
175.***.***.77

우근뭉 2011-04-07 19:28:06
도지사가 뭉쓰고 고향 제주도 팔아먹을라니~ 얼마나 답답할까~
122.***.***.201

개주댕이 2011-04-07 12:05:02
직무에 충실하는 경찰관들에게 박수를 보냄니다.

제발 외부 반대단체와 선거철이 되면 반대주민들을 도와주는척 이용해먹는
정치인들은 제발제발 강정을 떠나 주세요...
주민들 화합 좀 될수 있게요...
49.***.***.159

강정사름 2011-04-07 11:37:04
지금 차 강알에 들러강 뭐허는 거여?
완전 독종이네!
우리집에 도둑 들어오민 어떵헉코!
손모앙 싹싹 빌어야 헐껀가?
119.***.***.166

강정7코스올레꾼 2011-04-07 09:56:47
제주해군기지의 불법성과 폭력성을 그대로 보여줍니다. 분노한 주민들과 평화운동가들에 의해서 공사차량은 어제 현장에서 쫓겨났습니다. 이 정권과 군이 제주도 문화유산과 강정주민의 생명과 재산을 파괴하는 행위는 자기무덤을 파는 것입니다. 건설자본과 불도저정권, 군과 경찰이 세박자뽕짝, 역시 이명박정권입니다.
61.***.***.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