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크릿, 휘성, 엠블랙 '제주가 좋다' 공연
씨크릿, 휘성, 엠블랙 '제주가 좋다' 공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MBC, 세계7대자연경관 선정 D-100 3대 빅이벤트

   
제주의 세계7대 자연경관선정을 기원하는 3대 빅 이벤트가 펼쳐진다다.

제주문화방송(사장 정준)은 세계7대 자연경관 선정 D-100 페스티벌을 비롯해 정명자 예빛무용단 기원공원과 다문화가족 초청 나눔 행사를 오는 26일부터 28일까지 3일 동안 개최한다고 24일 밝혔다.
 
세계7대자연경관 선정 D-100 콘서트-‘제주가 좋다’가 27일 오후 5시부터 제주대학교 대운동장에서 펼쳐진다. 우선 G20 성공개최 기원 공연으로 유명한  정명자 예빛무용단 36명이 7대 자연경관 선정을 기원하는 춤과 노래의 퍼포먼스를 70분 동안 표현한다.

   
이어서 태진아와 엠블랙, 씨크릿, 휘성, 마야, 레인보우 등 국내 최고의 가수들이 저녁 7시부터 8시30분까지 감동의 무대를 선사한다.

이 자리에는 정운찬 제주세계7대자연경관선정 범국민추진위원장, 우근민 제주특별자치도지사를 비롯해 전국에서 모인 다문화가족 및 관계자 1,111명이 참석해 제주의 세계7대 자연경관 선정에 힘을 보태게 된다.

이날 콘서트는 7대자연경관선정 D-100일인 8월 2일 저녁6시 30분부터 7시 45분까지 75분 동안 전국으로 방송된다.

또한 7대 자연경관 선정 일인 11월11일에 맞춰 제주문화방송이 초청한 도내․외 다문화가족 및 관계자들은 26일부터 28일까지 제주도내 7대 관광지를 둘러보며 세계자연유산과 지질공원, 생물권보전지역 등 유네스코트리플 크라운을 달성한 제주의 자연을 만끽하고 다양한 레크레이션을 즐기며  7대 자연경관으로 선정되길 기원하게 된다.

이번 행사에 참가하는 페루 출신의 결혼 이주민인 46살 매체씨 등 다문화 가족과 관계자들은  “제주는 세계 최고의 아름다운 관광지여서 이번 행사가 무척 기대된다. 제주가 7대 자연경관에 선정될 수 있도록 고향에 있는 가족들에게도 투표를 적극적으로 권유 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제주문화방송은 이번에 초청하는 다문화가족 중 색다른 사연을 갖고 있는 가족들의 제주 여행 이야기를 휴먼다큐멘터리로 제작해 8월8일 오후 2시 55분부터 한 시간 동안 ‘다문화 가정과 함께하는 하모니’란 제목으로 전국에 방송할 예정이다.<제주의소리>

<이승록 기자 / 저작권자ⓒ제주의소리. 무단전재_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