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MICE산업, 스마트&융복합 제주가 선도!
대한민국 MICE산업, 스마트&융복합 제주가 선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관광공사-제주상의, 융복합 주제 '스마트 마이스 위크 2013'  4월4일 개막

▲ 2013 스마트 마이스 위크가 오는 4월4일 제주그랜드호텔에서 개막된다.
지식경제부와 한국산업기술진흥원, 제주지역사업평가원이 주최하고 제주관광공사와 제주상공회의소가 주관하는 'SMART MICE Week 2013(스마트 마이스 위크 2013)'가 오는 4월4일 개막된다.

이번 '2013 스마트 마이스 위크'는 지난 2011년까지 3회에 걸쳐 개최되어 국내외로 제주 마이스 산업의 경쟁력을 끌어올렸다고 평가받는 '제주국제그린마이스위크'를 이어 개최되는 국제 마이스 행사이다.

특히 이번 행사는 최근 산업계에 있어서 뜨거운 화제인 '융복합'을 화두로, 제주의 마이스 산업과 IT, BT, CT 등 타산업간의 '융복합'을 시도한 첫 행사는 점에서 국내외 관계자들의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4월4일 오전 10시 제주그랜드호텔 컨벤션홀 A에서 진행되는 '스마트 마이스 위크 2013'의 개막식에는 우근민 제주도지사, 강창일 국회의원, 손경식 대한상공회의소 회장 등이 행사를 축하해주기 위해 참가한다.

개막식에서는 영국 주요 일간지 중에 하나인 인디펜던트 지에 의해 세계 10대 미래학자로 꼽힌 세계적인 석학 로히트 탈와(Rohit Talwar) 패스트 퓨쳐 리서치(Fast Future Research)사 대표의 기조연설이 개최된다.

기조연설에서는 'MICE산업의 미래 변화방향 및 대응방향'을 주제로, 향후 마이스 산업의 변화와 제주 마이스 산업의 대응방안에 대하여 몇가지 제안을 제시한다.

이어 오후 2시에 같은 자리에서 개최되는 'Convergence MICE+포럼'에는 실제로 마이스 산업과 IT, BT산업이 어떻게 융복합 되고 있는지를 알아볼 수 있는 시간이다.

포럼에는 황희곤 한국컨벤션학회장, 지경용 한국전자통신연구원 연구위원, 고세웅 2013 오송화장품·뷰티세계박람회 조직위원회 사무총장, 김향자 한국문화관광연구원 선임연구위원 등이 참여, 마이스 산업의 융복합과 관련된 최신 경향과 사례 발표를 통해 향후 마이스 산업과 타산업간의 융복합 방향을 엿볼 수 있는 자리가 될 것이다.

▲ 2013 스마트 마이스 위크가 오는 4월4일 제주그랜드호텔에서 개막된다.
4시30분부터 개최되는 '제주 융복합 산업 활성화를 위한 좌담회'에서는 융복합과 관련된 국내 최고의 '달인'들이 한자리에 모인다.

제주관광공사 양영근 사장을 좌장으로, (사)한국산업융합협회 최만범 부회장, (사)한국농식품융합연구원 김성민 원장, (사)유엔미래포럼 박영숙 대표, (주)포스코 ICT의 이주연 전무 등 국내에 내노라하는 인사들이 집결, '융복합'과 관련된 최신 산업 트렌드와 제주에서의 융복합 사업 방향 등에 대해 심도 깊은 논의가 이루어진다.

행사 기간 중 컨벤션홀 B에서는 도내 업계와 국내외 유명 마이스 바이어간의 거래 창출을 위한 '비즈니스 상담회'가 개최된다.

비즈니스 상담회에는 도내 호텔, 관광지, 여행사, PCO(국제회의 기획업) 등 마이스 산업과 관련된 30여개의 업체와 국내외에서 다수의 행사를 보유하고 있는 유명 바이어의 직접적인 만남을 통해 상호 간에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실질적인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유도하고자 한다.

특히 이번에는 중국과 일본 종심의 바이어에서 벗어나, 동남아시아 국가의 바이어를 대거 초청하여, 도내 업체들이 새로운 시장을 개척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

동남아시아 지역은 2012년 관광객이 전년대비 100%에 가까운 성장을 보인 제주관광의 신흥시장이자 잠재시장으로, 앞으로도 큰 성장이 기대되고, 특히 인센티브 관광은 VVIP(극소수의 상류층 고객 및 초부유층)을 중심으로 열리고 있어 부가가치가 매우 높은 시장이다.

따라서 행사 중은 물론, 행사 종료 이후에도 지속적으로 바이어에 대한 다방면의 지원을 실시하여 도내 업체가 이들과의 네트워크 구축하고, 보다 많은 비즈니스 기회를 잡을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비즈니스 상담회'와 함께 컨벤션홀 로비에서는 '융복합 MICE 상품 전시회'가 개최, 마이스 산업과 타산업간의 융복합을 통해 개발된 새로운 '상품'을 체험할 수 있는 자리가 마련된다.

행사 이틀째인 5일에는 초청된 국내외 바이어를 대상으로 '제주 마이스 현장답사'가 개최된다.

현장답사는 참가자들이 제주도의 주요 마이스 시설, 주요 관광지들을 돌아보면서, 행사를 제주에서 개최할 때 실제로 필요한 정보들을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하여 제주로의 행사 유치에 도움을 주고자 한다.

제주상공회의소와 제주관광공사 그리고 도내 업체가 공동 개발한 'MICE 뷰티 체험 상품'은 K-Pop스타의 화장법을 배우고 직접 체험할 수 있는 상품으로, 참가자들이 마이스 행사 종료 이후에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서 제안한다.

양영근 제주관광공사 사장은 “이번 행사는 제주 마이스 산업에 처음으로 '융복합'과 '스마트'라는 화두를 던진 의미 있는 행사"라며 “스마트 마이스 위크 2013의 개최는 산업간 융복합을 통해 마이스와 관련된 업계만이 아닌, 도내 모든 산업이 국내·외 마이스 업계와 동반성장하는 등 제주 마이스 산업의 패러다임을 변화시킬 수 있는 계기를 만들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자세한 문의는 제주관광공사 융복합사업단 스마트마이스위크 2013 사무국(064-740-6071~2, 74)로 하면 된다. <제주의소리>

<이승록 기자 / 저작권자ⓒ제주의소리. 무단전재_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