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영주 "송중기 대신 허지웅이 군대가면 안되나요"
변영주 "송중기 대신 허지웅이 군대가면 안되나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변영주 감독 트윗
영화감독 변영주(47)가 배우 송중기(28)의 입대 소식에 안타까운 마음을 드러냈다.

변영주 감독은 1일 오전 자신의 트위터(@redcallas)에 “송중기 군이 군대를 간다고. 흑. 기다릴게요”라며 “허지웅군은 군대 조교 출신이라는데, 전공을 살려 송중기군 대신 한 번 더 다녀오면 안되나”라는 글을 남겼다.

▲ 오는 27일 입대하는 배우 송중기씨
에 영화평론가 허지웅은 “데스노트 추가 변영주”라며 변 감독의 트위터를 리트윗(재배포)했다. 변 감독은 “내가 가는걸로 할게”라며 받아쳤다.

이어 변 감독은 “오십대 중반, 아이 셋의 아빠인 우리 오빠라도 대신 보내고 싶은 이 감정. 몸 성히 잘 다녀오세요”라고 덧붙이며 송중기의 군 입대에 대한 큰 아쉬움을 드러냈다.

변영주 감독의 글을 접한 네티즌들은 “저도 감독님과 같은 생각!”, “송중기 제대하고 변 감독이랑 작품 같이 했으면”, “허지웅은 무슨 죄?”와 같은 반응을 보였다.

한편 송중기는 오는 27일 강원도 춘천 102보충대로 입소, 기초 군사훈련을 받고 현역으로 복무할 예정이다.  <제주의소리>

<제주의소리  / 저작권자ⓒ제주의소리. 무단전재_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