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익수 “교사업무 덜 ‘교무행정전담팀’ 운영”
김익수 “교사업무 덜 ‘교무행정전담팀’ 운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김익수 제주도교육감 예비후보.

김익수 제주도교육감 예비후보가 “교원들의 행정업무처리 부담을 획기적으로 경감하고 수업과 학생지도에 전념할 수 있는 근무여건 조성을 위해 단위학교별 ‘교무행정전담팀’을 운영하겠다”고 밝혔다.

김 예비후보는 7일 공약자료 발표를 통해 “많은 교원들이 교육활동 이외에도 공문서처리에 많은 시간을 할애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며 “이는 공교육의 내실화와 보다 질 높은 교육서비스를 위해 행정업무경감  대책 마련이 주요 현안과제가 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교원 개개인의 역량을 교육활동에 전념토록 학교문화를 혁신하고 선생님들이 실질적으로 체감할 수 있는 행정업무경감을 실현하기 위해 단위학교별로 교감, 부장교사, 비담임교사, 교무행정사로 이뤄진 ‘교무행정전담팀’을 구성해 운영하겠다”고 공약했다.

김 예비후보는 이외에도 “학교부서 편제를 학년별 또는 학과별로 개편하고, 업무의 효율적 처리를 위한 교무행정 표준안 마련, 인력증원 재배치 등을 통해 선생님들이 수업과 생활지도, 상담활동에 집중할 수 있도록 실효성 있는 종합대책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제주의소리>

<문준영 기자 / 저작권자ⓒ제주의소리. 무단전재_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