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은행·동문수산시장, 골목상권 살리기 협약
제주은행·동문수산시장, 골목상권 살리기 협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업부동문수산시장협약식.jpg

제주은행(은행장 이동대) 영업부(본부장 김경식)와 제주동문수산시장(회장 현창훈)은 최근 ‘제주통카드를 통한 골목상권 살리기 협약식’을 체결했다.

협약식을 통해 양쪽은 골목상권 현장의 목소리를 반영한 시책을 개발하고, 골목상권·금융·행정 간 협력을 통해 탄생한 제주통카드의 지역 골목상권 이용이 활성화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기로 약속했다.

현창훈 회장은 “제주통카드 회원들이 착한소비를 통해 지역상권이 더욱 성장하고 이를 통해 제주지역 경제 전체가 도약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감을 전했다.

앞서 제주은행은 국제공항발전협의회, 보성시장상인회, 도남성환상가와 골목상권 살리기 협약을 맺었으며, 이 같은 노력에 힘입어 지난 3월말 기준으로 제주통카드 가입자 1만 5000여 명에 골목상권 우대가맹점도 2000곳을 넘어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