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 비경과 제철 자리돔 조화가 궁금하다면?
서귀포 비경과 제철 자리돔 조화가 궁금하다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5회 보목자리돔축제 29일 개막...3일 간 다채로운 일정

보목자리돔축제.png
제15회 보목 자리돔 축제가 제주 서귀포시 보목포구 일원에서 29일부터 31일까지 3일 동안 열린다.

이번 축제는 보목자리돔축제위원회(위원장 한우지)가 주최하고 보목어촌계와 보목청년회가 주관한다. 이들은 섶섬과 지귀도, 문섬, 범섬 등이 내려다보이는 비경을 뽐내는 보목포구에서 풍성한 먹을거리와 전통문화 체험 등 맛과 흥이 어우러진 축제를 선보인다.

5월부터 8월까지 제철인 자리돔. 특히 보목 자리돔은 살이 부드러워 물회나 무침으로 인기를 누려왔다. '한 여름 자리물회 다섯 번만 먹으면 보약이 필요없다'는 말이 있을 정도로 여름철 별미이자 영양식으로 꼽힌다.

오는 29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축제기간 내내 관광객과 주민들이 직접 참여하는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왕보말잡기와 자리돔 맨손잡기, 전통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테우사들당기기시연 등이다.

또한 자리구이, 자리무침, 자리물회 등 푸짐한 먹을거리로 방문객들의 입맛을 돋운다.

한우지 축제위원장은 "테우가 떠있는 바다 보목일원에서 3일간 개최되는 자리돔축제에서 마을사람들의 풍성한 인심을 가득 담아 주민, 관광객들에게 잊지 못할 추억을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