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인적 노동환경 “메르스 방역·의료진 힘내세요!”
살인적 노동환경 “메르스 방역·의료진 힘내세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민자치위원회·새마을회 등 곳곳 응원 현수막방역·의료진에 대한 응원 분위기 확산

5.jpg
‘메르스 청정지역, 제주유지의 첨병 역할을 하고 있는 방역·의료진들에 대한 응원분위기가 확산되고 있다.

제주도에 따르면 26일 오전까지 메르스 확진자 없이 청정지역을 유지하고 있는 가운데 메르스 차단을 위한 행정·의료기관을 응원하는 분위기 확산되고 있다.

메르스 관련 지정병원인 제주대학교 병원, 서귀포의료원과 도내 6개 보건소에 근무하는 의료진들은 검사와 격리조치 등 위험을 무릅쓰고 노력하고 있다. 메르스 국면이 장기화되면서 이들은 극도의 피로감을 호소하고 있는 실정이다.

이들 병원과 보건소 주변에는 이들을 응원하는 현수막이 하나둘 늘고 있다.

메르스 관련 의료진들을 위로하고 격려하는 응원과 청정 제주 지키기 위한 현수막이 도내 주민자치위원회, 새마을회, 바르게살기운동 단체와 읍면동 자생단체 등을 중심으로 하나 둘 늘면서 의료진들에게 많은 격려가 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