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창일 "제주도민 대변자? 현명하게 판단해달라"
강창일 "제주도민 대변자? 현명하게 판단해달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76462_201341_3830.jpg
4.13총선 제주시 갑 선거구에 출마한 더불어민주당 강창일 후보가 12일 ‘선거운동을 마치며 드리는 글’을 내고 “도민들의 현명한 판단을 믿는다”고 말했다.

강 후보는 “치열하게 달려온 시간이다. 한정된 선거기간 동안 수용하기 부족할 만큼 많은 도민들의 염원을 들었다. 꼼꼼히 챙기고 살피겠다”고 약속했다.

이어 “최근 급격한 변화 속에 제주에 현안이 많아졌다. 위기가 기회일 수 있지만, 기회가 위기일 수도 있다. 이를 극복해야 한다”고 말했다.

강 후보는 “오는 13일은 도민의 대표를 뽑고, 대한민국의 미래를 위한 선거다. 지역과 국가를 위해 누가 더 일을 잘할 수 있는지 꼼꼼히 따져야 한다”며 “정책선거를 외면하고, 방송 토론회마저 거부한 채 유권자의 알 권리를 침해하는 후보를 도민 대표로 보낼 수 없다”고 같은 선거구 새누리당 양치석 후보를 겨냥했다.

그는 “제주 발전을 위해 도민들을 제대로 대변할 수 있는 후보가 누구인지 현명하게 판단해달라. 다선의 힘, 초선의 마음으로 열심히 뛰겠다”고 지지를 호소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