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창일 국회 정각회 명예회장, 조계종 설정 총무원장 예방
강창일 국회 정각회 명예회장, 조계종 설정 총무원장 예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JPG
▲ 23일 대한불교 조계종 총무원장에 취임한 설정 스님을 예방한 강창일 국회 정각회 명예회장. ⓒ제주의소리
강창일 국회 정각회 명예회장(더불어민주당, 제주시 갑)23일 대한불교 조계종 총무원장 집무실에서 오영훈 의원과 함께 설정 총무원장 스님을 예방했다.

이날 자리는 설정스님이 대한불교 조계종 제35대 총무원장에 취임함에 따라 국회 정각회 명예회장인 강 의원이 예방을 요청해 성사됐다. 이날 예방에는 오영훈 국회의원(정각회 간사)과 청와대 불자모 수석부회장을 맡고 있는 문대림 제도개선비서관이 배석했다.

설정 스님은 정치인들이 당리당략보다는 국가와 국민을 위해 정치를 해줬으면 좋겠다정각회가 여야의 정치적 이해관계에 얽히지 않고 불교로 하나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10.27법난 규명 등 불교계 현안들이 산재돼 있는 만큼 정각회가 현안해결에 앞장서 달라고 덧붙였다.

강 회장은 정각회 회원들은 여야 관계없이 부처님의 너그러움을 몸으로 실천하고 있어 큰 걱정을 하지 않아도 된다문재인 정부가 불교에 대한 이해도가 높아 이전 정부와는 다르게 불교계 현안들에 대해 고민하고 방안을 찾는데 적극적인 만큼 정각회 차원에서도 현안들을 다시 한 번 제기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