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차산업혁명 시대 제주의 미래는? '오픈 아카데미' 스타트!
4차산업혁명 시대 제주의 미래는? '오픈 아카데미' 스타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개발공사 등 15개 공공기관 공동개최...1회 임춘성 연세대 교수 강연

4차산업혁명 제주아카데미 포스터.jpg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새로운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제주 미래 발전을 이끌어나갈 인재들의 역량 강화를 위한 오픈 아카데미가 본격 운영된다.

제주도개발공사는 도내 공기업 및 출자․출연 기관 등 15개 기관 주관으로 ‘에코 스마트랜드, 사람이 미래다!’라는 대주제 아래 오는 22일부터 올해 말까지 ‘4차 산업혁명 제주 아카데미’(이하 제주 아카데미)를 개최한다고 20일 밝혔다.

도민 대상 오픈 특강 형식으로 마련되는 제주 아카데미는 제주 미래 성장과 지역사회 상생․발전을 위해 제주개발공사와 제주스타트업협회가 주최하고 도내 공기업 및 제주도 출자․출연기관들이 참여해 관심을 끌고 있다.

오는 22일 오후 4시 제주웰컴센터에서 열리는 제1회 제주 아카데미에서는 4차산업혁명위원회 위원인 임춘성 연세대학교 정보산업공학과 교수가 나서 ‘멋진 신세계, 세상과 당신을 이어주는 테크 트렌드’라는 주제로 특강을 펼친다.

정보통신기술과 디지털 경제가 개인의 삶과 기업의 비즈니스에 미치는 영향과 변화에 대응하는 전략에 관한 연구를 20여 년간 수행한 임 교수는, 4차 산업혁명 시대 기술의 단편적인 소개가 아니라 기술 간 유기적 관계와 흐름과 그 시너지에 대해, 사회와 산업구조, 개인의 삶의 변화에 초점을 맞춰 심도 깊은 통찰을 제시할 예정이다.

임 교수는 캘리포니아대학교 버클리캠퍼스 대학원에서 산업공학 박사를 취득했고 연세대 미래융합연구원장, 한국산업기술경영학회 이사장, ICT정책경영연구소장, 4차산업혁명위원회 위원 등 정보통신기술과 디지털 경제 분야에서 석학으로 인정받고 있다.

3월 첫 강연을 시작으로 올해 말까지 진행되는 제주 아카데미는 국내․외 저명 인사들을 초청해 블록체인, 5G, 지능로봇, 스마트 시티 등 4차 산업혁명과 관련한 다양한 주제를 통해 대도민 인식 확산과 미래 제주가 나아가야 할 방향을 고민하고 공유하게 된다.

한편 아카데미 본격 운영에 앞서 참여기관들은 제주 미래 성장을 주도하고 지역사회의 상생과 발전을 위한 공동사업 발굴․추진을 통한 도민 복리증진 기여를 위한 업무협약도 체결한다.

제주 아카데미 참석을 원하는 도민은 22일 제주웰컴센터 1층 웰컴홀에 선착순(250명)으로 입장하면 된다. 관련 문의는 780-3562로 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