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민구 주말유세 “삼도동을 주민자치 1번지로”
정민구 주말유세 “삼도동을 주민자치 1번지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jpg
▲ 9일 서사로 농협중앙회 제주지역본부 인근에서 거리유세를 하고 있는 정민구 후보. ⓒ제주의소리
제주도의원 선거(삼도1·2)에 출마한 더불어민주당 정민구 후보는 9일 공식 선거운동 마지막 주말을 맞아 게릴라식 거리유세 등을 통해 지지세 확산에 나섰다.

정 후보는 이날 농협중앙회 제주지역본부와 삼도2동 미듬아뜨리에 아파트 인근 등지에서 거리유세를 통해 지금 삼도동은 예전 정치·행정의 중심지라는 명성은 사라지고 제주의 또 다른 변방으로 전락했다. 도심은 쇠퇴하고 상권은 침체돼 위기를 맞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제주도인재개발원 등 공공기관을 이전 유치해 삼도동에 활기를 불어넣고 침체된 지역경제를 살려 내겠다삼도동의 새로운 변화와 발전을 이끌어 내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지역의 문제는 지역주민들이 참여해 결정할 수 있도록 주민자치 1번지로 만들어 나가겠다삼도동을 제대로 바꿀 수 있는 정의롭고 젊은 새 일꾼을 선택해 달라고 호소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