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명만 "네거티브 지양, 성원에 보답하는 도의원"
김명만 "네거티브 지양, 성원에 보답하는 도의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명만.JPG
▲ 김명만 후보.
제주도의원 선거(제주시 이도2동 을)에 출마한 무소속 김명만 후보는 공식선거운동 마지막 날인 12일 유권자에게 메시지를 남기고 지지를 호소했다. 

김 후보는 “선거운동을 하는 동안 이도2동과 도남동 구석구석을 다녔다. 재선의원으로서 풍부한 경험을 바탕으로 소신과 원칙을 갖고 정책을 추진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어 “주민들을 한 분 한 분 만나 민심을 확인했다. 많은 분들이 ‘늘 잘 해왔으니 믿는다’며 아낌없는 응원을 받았다”며 “초선의원 시절부터 ‘초심을 잃지 말자. 약속을 지키는 사람이 되자’는 다짐을 마음 속에 새기고 실천했다”고 밝혔다.

그는 “케케묵은 네거티브를 지양하고 정책선거를 통해 제시한 유권자와의 약속을 반드시 실천하겠다. 그동안의 지지와 성원에 보답하겠다”고 다짐했다.

김 후보는 “태어나고 자란 고향, 내가 살고 있는 동네가 살기 좋은 곳으로 변하길 바라는 것은 누구나 같은 마음일 것”이라며 “공약을 꼼꼼히 살피고 어느 후보가 당선됐을 때 이도2동과 도남동이 더 발전할지 판단하고 소중한 한 표를 행사해달라”며 거듭 호소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