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선관위, 홍보물 발송 조합장 후보 검찰 고발
제주도선관위, 홍보물 발송 조합장 후보 검찰 고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 선거관리위원회는 공보물을 무단 발송한 혐의로 서귀포시 모 조합장 후보 A씨를 검찰에 고발했다고 11일 밝혔다.
 
A씨는 ‘공공단체 등 위탁선거에 관한 법률’에 의해 허가되는 공보물이 아닌 별도의 홍보인쇄물을 제작해 최근 조합 선거인 약 2000명에게 발송한 혐의를 받고 있다.
 
위탁선거법을 위반했을 경우 최대 징역 2년, 벌금 2000만원에 처해진다.
 
오는 13일 치러지는 제2회 전국동시조합장선거와 관련해 선관위가 고발한 사례는 A씨가 두 번째다.
 
지난해 12월 제주시 모 조합 B후보가 본인의 업적을 홍보하는 인쇄물을 대량제작해 조합원에게 우편발송하는 등 사전선거운동을 한 혐의로 검찰에 고발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