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이호~우도 패조류 투석 사업 추진
제주시, 이호~우도 패조류 투석 사업 추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는 마을어장 서식 환경 조성을 위한 패조류(貝藻類) 투석 사업을 추진한다고 13일 밝혔다.
 
사업은 0.5㎥ 크기 사석을 투하, 감태나 미역 등 해조류가 서식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해 소라나 전복 등 패류 수확 증대를 목표로 한다.
 
올해는 7억5000만원이 투입돼 제주시 동부권역(화북~종달) 13곳, 우도권역(조일~오봉) 4곳, 할망바당(이호~도두) 2곳 등 총 19곳에 추진된다.
 
어촌계당 1곳(2ha)며, 총 38ha에 추진된다. 제주시는 각 어촌계당 380 사석이 투하할 계획이다.
 
제주시 관계자는 “투석 사업으로 서식 환경이 좋아져 패류 수확량이 증대될 것”이라며 “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
도민 2019-03-13 14:56:31
제주시는 마을어장에는 씨, 비료 다 해주고.. 왜 농민에게는 안해주냐... 무슨 해녀가 왕이고 농민은 노비야..
1.***.***.1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