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물놀이 민간안전요원 42명 채용 계획
서귀포시, 물놀이 민간안전요원 42명 채용 계획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 서귀포시는 하천 물놀이 안전을 책임질 민간안전요원 42명을 채용한다고 28일 밝혔다.
 
신청 자격은 서귀포에 주소지를 둔 만 18세 이상 ▲인명구조 관련 자격증 소지자 ▲물놀이 안전요원 종사 경력자 등 건강한 시민이라면 누구나 응모할 수 있다.
 
모집 기간은 오는 6월4일까지며, 6월7일 최종 선발이다.
 
보수는 올해 제주도 생활임금보다 많은 1일 8만2000원 수준으로, 월 205만원이다.
 
서귀포시는 채용한 안전요원에게 응급구조 요령과 심폐소생술 등을 교육해 6월17일부터 9월8일까지 관내 물놀이 장소에 배치할 계획이다.
 
서귀포시 안전총괄과 관계자는 “전년대비 안전요원 인력을 증원하고, 배치기간도 연장했다. 물놀이 안전사고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