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19개 읍면동에서 무인민원발급기 24시간 운영
제주시 19개 읍면동에서 무인민원발급기 24시간 운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는 24시간 무인민원발급기를 기존 7대에서 21대로 확대 운영한다고 6일 밝혔다.
 
제주시는 1500만원의 예산을 확보해 무인민원발급기 14대를 24시간 이용할 수 있도록 교체했다.
 
24시간 이용가능한 무인민원발급기는 제주도청, 제주시청(2대), 노형동(2대), 연동, 화북동, 한림읍, 애월읍, 구좌읍, 조천읍, 한경면, 일도2동, 이도2동, 용담1동, 용담2동, 삼양동, 아라동, 오라동, 외도동, 삼도1동 등 19개 읍면동 주민센터에 설치됐다.
 
무인민원발급기는 신분증 없이 지문으로 신분 확인이 가능하다.
 
제주시 종합민원실 관계자는 “민원 증가가 예상됨에 따라 무인민원발급기를 확대 운영해 시민들을 위한 민원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
제주도민 2019-08-06 11:11:49
지문 인식기 개선작업좀 하십시요.

밭일로 지문닳아없어진 할망 하르방도 아닌데

지문인식이 잘 안되는 경우 부지기수
121.***.***.1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