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소주 푸른밤, 포장재 최우수등급 충족 페트 출시
제주소주 푸른밤, 포장재 최우수등급 충족 페트 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원재활용법 시행에 맞춰 포장재 최우수 등급 충족...
제주소주 푸른밤 640ml 페트.

제주소주 푸른밤은 자원재활용법 시행에 맞춰 포장재 '최우수등급'을 충족하는 ‘푸른밤 640ml 페트 용기’를 출시한다고 24일 밝혔다.

페트는 최우수등급 포장재 라벨링 특허를 받은 ‘남양매직’과 협업했다. 제주소주는 포장재 관련 최우수등급 기준을 맞췄기 때문에 조만간 한국환경공단 포장재 재질·구조평가 최종등급 판정에서 최우수 등급을 받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페트 제품은 라벨 접착제 면적을 환경부 기준인 0.5%보다 낮은 0.3%로 도포해 풍력선별기 등에도 쉽게 떨어질 수 있도록 했다. 또 에코탭을 만들어 고객들이 쉽게 라벨을 분리할 수 있도록 했다.
 
제주소주는 페트 풍력 선별량 증가, 열알칼리수 사용량 감소, 용수 가열 에너지 50% 이상 절감 등으로 자원 순환율이 높아질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제주소주는 이번 640ml 페트와 함께 200mℓ, 400m, 1800m, 4.5, 10.5 등 제품도 페트 용기를 개선할 예정이다. 유리병 제품인 미니어쳐(80ml)도 환경부 기준에 맞게 재질·구조 개선을 통해 우수등급판정을 받아 출시한다는 계획이다.
 
우창균 제주소주 대표는 “제주소주가 자원재활용법 개정안 시행 후 처음으로 포장재 ‘최우수등급’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제주소주는 국제표준 환경경영체제 인증을 획득하는 등 친환경을 위해 노력한 것처럼 다양한 활동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