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용암해수 새로운 캐릭터 탄생! 해수요정 “해요”
제주용암해수 새로운 캐릭터 탄생! 해수요정 “해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TP 용암해수센터, 용암해수캐릭터 디자인 공모전 당선작 발표
ⓒ제주의소리
‘2019년도 용암해수 캐릭터 디자인 공모전’ 1등 당선작 이태인(홍익대학교 재학) 씨가 응모한 ‘해수요정 해요’. ⓒ제주의소리

제주테크노파크가 제주의 고부가가치 자원으로 떠오르고 있는 용암해수 홍보를 위해 새로운 캐릭터를 선보인다.

제주테크노파크(원장 태성길) 용암해수센터는 용암해수 홍보 마케팅을 위해 지난 8월 이후 2개월간 실시된 ‘2019년도 용암해수 캐릭터 디자인 공모전’에서 이태인(홍익대학교 재학) 씨가 응모한 ‘해수요정 해요’를 1등 당선작으로 선정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공모전은 용암해수의 특성을 담아낸 친숙한 이미지의 캐릭터를 통해 용암해수 인지도를 높이고 산업화 가치를 공유하는 홍보마케팅에 활용하기 위해 기획됐다. 

국내 대표적인 디자인 콘테스트 플랫폼 라우드소싱을 통해 진행한 이번 공모전에는 238팀이 출품한 가운데 1차 심사를 거쳐 8개 작품이 본선에 올랐고 최종 4개 작품이 수상했다. 

ⓒ제주의소리
제주테크노파크가 ‘2019년도 용암해수 캐릭터 디자인 공모전’ 당선작으로 제주용암해수의 새로운 캐릭터를 선보인다. ⓒ제주의소리

심사에서 1등 대상작 ‘해수요정 해요’는 제주 용암해수의 특성인 물과 용암을 그래픽으로 잘 표현했고, 어플리케이션 활용도가 높다는 평가를 받았다.

이밖에 ▲이후철 씨(디자인오드)의 ‘퐁,당,바라,눌’(2등) ▲채정아 씨의 ‘바라눌’(3등) ▲박태현 씨(부경대학교)의 ‘해용이’(3등)가 각각 선정됐다. 

수상자에게는 1등 500만원, 2등 100만원, 3등 50만원과 상장이 각각 수여된다. 수상자에게는 새해 1월 2일 제주테크노파크 시무식에서 상장 등을 전달할 예정이다.

장원국 JTP 용암해수센터장은 “전국 공모전을 통해 용암해수를 알리고 잠재적 소비자가 참여하는 캐릭터를 발굴하는 소기의 목적을 달성했다. 앞으로 보다 친숙한 이미지로 개발된 캐릭터를 활용해 용암해수의 가치를 알리고, 센터 입주기업들과 협의해 다양한 활용방안을 마련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