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발공사 사장 직대에 이경호 상임이사...노사협상 새국면
개발공사 사장 직대에 이경호 상임이사...노사협상 새국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부동의 먹는샘물 1위 제주삼다수를 생산하는 제주도개발공사가 전면 파업에 따른 책임을 지고 오경수 사장이 사퇴한 가운데 이경호 상임이사가 사장 직무대행으로 개발공사를 이끌어가게 됐다.

제주도개발공사는 30일 오후 3시 긴급 이사회를 열고, 정관 규정에 따라 사장 직무대행으로 이경호 기획총괄이사를 선출했다.

이날 이사회에는 박근수 제주도 환경보전국장 등 이사 11명이 전원 참석했다.

노사 협상 대표로는 한재호 이사가 맡는다. 노사협상이 새국면을 맞게 됐다.

박근수 국장은 "새로운 협상대표가 구성됨에 따라 노사 협상도 새롭게 할 것"이라며 "새 사장 선임을 위한 임원추천위원회는 구성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제주개발공사 노조는 성과장려금과 명절상여금, 야간근로수당 확대, 근속승진 도입 등 근로자 처우개선과 직급체제 개편, 노동이사제 도입, 인사위원 추천권 확대 등을 요구했지만 교섭이 결렬되면서 지난 27일 오전 9시부터 전면 파업에 돌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8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8
전 사장님 2019-12-31 14:45:52
옆에 딱 붙어서 잘 모시고 다니던데---
협상이 될라나?
아무튼 열심히 잘 해결하기를 바랍니다.
223.***.***.197

한심한 것들 2019-12-31 14:44:51
개발공사 직원들 어떻게 입사하게 되었는지 밝히고 소위 뒷줄로 들어간 놈들 부터 조사해서 전원 정리했음 좋겠네...
그리고 감귤공장이 항상 적자지만 운영하는 이유도 결국 도민을 위해서 하는 것인데 결국 월급 인상 때문에 도민을 내핑계 친다면 공사가 있을 이유 없음. 정 안되면 폐쇄 하는 것도 맞음.
121.***.***.101

도민들 열받음 2019-12-31 13:25:11
현장에서는 언제라도 돌발사고 변수는 일어 날수 있다.
그걸 빌미삼아 자기네들이 무슨 노예취급 받은양 쌩때 어거지처럼 보이면 안되지.
전혀 도민들에게 합의 못받음.
211.***.***.28

야홍 2019-12-31 00:30:35
지금 잘 해야지~ 간다고 막 하면 안되요
좋은게 좋은건 아닌 시기입니다.
조금 해주는 것도 도민사회에서 특혜라 느낄 정도면 범죄입니다.
211.***.***.121

ㅇㅇㅇ 2019-12-30 21:30:48
전 아직 이사님 믿습니다.
사장님 계실땐 중간에 끼어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셨겠지만
제가 본 이사님은 합리적인 분이시고.. 직원들 정말 아끼시는 분이라고 믿어요..
59.***.***.2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