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애 첫 투표’ 제주 고3들은 어떤 공약에 값진 한표 던질까요?
‘생애 첫 투표’ 제주 고3들은 어떤 공약에 값진 한표 던질까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선기획/ 내가 국회의원이 된다면] (1) 제주도내 고교 3학년 학생들에 물었더니
선거의 주인공은 유권자입니다. 독립언론 [제주의소리] 유튜브 채널 ‘제리뉴스’가 2020년 4월15일 총선을 앞두고 유권자의 목소리를 전달하는 프로젝트를 시작합니다. 다양한 유권자들에게 ‘내가 국회의원이 된다면?’을 물어봤습니다. 어떤 바람들이 있을까요? 우리가 내는 당당한 목소리가 유권자 중심, 정책 중심 선거의 실마리가 될 것입니다. 제리뉴스 영상을 통해 그들의 생생한 목소리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편집자 주]

공직선거법 개정안이 작년 국회를 통과하면서 선거연령이 만 18세로 하향 조정됐습니다. 4월 15일 예정된 총선에는 현재 2002년 4월 16일생을 포함, 이보다 이전에 출생한 만 18세 대한민국 국민이 투표권을 갖게 됩니다.

선거연령 하향에 따라 새로 투표권을 얻게 되는 유권자는 전국적으로 53만2000여 명, 제주 지역에서는 1996명으로 추산됩니다. 

첫 투표를 하게 된 고3 학생들은 어떤 마음일까요? 설레기도 하고 첫 투표에 큰 의미를 부여할 것 같지 않다는 학생도 있습니다. 

또 정치에 첫 발을 내딛는 순간이기에 그 의미가 클 것이라고 생각하기도 하고, 투표를 하고 싶지만 생일이 선거일 이후라 못하게 돼 아쉬움을 내비치는 학생도 있었습니다.

‘내가 국회의원이 된다면’이라는 질문에는 진중한 답변들이 돌아왔습니다. 아직은 정제되지 않은듯 보이기도 하지만, 그 속에 제주에 대한 단단한 애정과 비전도 담겨 있었습니다. 

“관광객들이 제주에서 쓰는 돈 10%를 관광세로 거둬서 관광객들이 와서 버리시는 쓰레기들을 수거하고 오염된 제주의 청정자원을 복구해 더 좋은 환경으로 보답하고 싶습니다.”

“제가 국회의원이 된다면 무사증 제도를 폐지하고 싶습니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을 막기 위해 외국인들이 들어올 때는 비자를 발급받도록 하는 게 좋지 않을까요?”

“학생의 시선에서 봤을 때도 노인 분들을 위한 시설과 정책이 많이 부족하단 걸 느꼈습니다. 제가 국회의원이 된다면 노인들이 살기 좋고 깨끗한 제주를 만들고 싶습니다.”

외에도 ▲고등학교 등교시간 늦추기 ▲고등학교 아침밥 제도 ▲제주도 주차난 해소를 위한 카쉐어링 활성화 등 고등학생의 시선에서 바라 봤을 때 원하는 제주의 모습을 새롭게 그려봤습니다.

또 이들은 지속가능한 제주의 미래에 대한 고민이 깊었습니다. 

늘어가는 관광객과 그로 인해 제주다움이 퇴색되어가는 제주의 모습, 어렸을 때부터 지켜본 청정하고 깨끗했던 고향이 개발로 인해 그 아름다움을 잃어가는 모습, 쓰레기에 허덕이는 제주의 모습을 보며 마음 아파했습니다.

본격적으로 제주의 미래를 함께 일궈나갈 고3 학생들이 바라는 제주는 어떤 모습일까요? 고3 학생들의 첫 투표가 그들이 원하는 제주의 밝은 미래를 위한 값진 한 표가 되길 바랍니다. 제주의소리 '제리뉴스' 영상을 통해 생기 넘치고 재치 발랄한 고3 친구들의 생각과 의견을 직접 확인해 보시기 바랍니다. 

※ [제주의소리]의 유튜브 채널 제리뉴스(youtube.com/제리뉴스)는 '제'라지게 '리'얼한 뉴스부터 제주의 다양한 소식을 '젤리'처럼 말랑말랑한 영상으로 만날 수 있는 곳입니다. 제주를 사랑하는 사람들을 위한 친절한 안내서를 꿈꿉니다. 제주의 이슈를 쉽게 설명하는 '제주이슈빨리감기'와 제주의 숨은 보석을 소개하는 '제주아지트'로 채워집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6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6
이유근 2020-02-13 11:33:03
전국적으로 새로 투표하게 되는 인구가 50만 명이 넘으면 우리 제주도의 인구 비례 상 5천 명이 넘어야 할 터인데 2천 명도 안되는 것은 왜일까? 관광객이 입도하는데 입도세를 무는 것은 쓰레기 발생이 관광객 수자에 따르므로 그나마 타당성이 있지만, 쓰는 돈에 세금을 물리면 소비를 하지 않으려고 할 것이어서 제주도에 오히려 해가 된다는 생각을 했으면 한다. 그리고 고등학교 등교 시간이 지금처럼 빠른 것이 학교 당국의 선택이 아니고 교육정책 때문일까? 아무리 학생이라지만 적어도 고등학교 학생이라면 문제를 제기햘 때에는 전후사정을 살펴서 했으면 한다.
220.***.***.179

도민 2020-02-13 03:19:03
축하드려요 고3 투표 저가 20년전부터 바라던 일
인생에서 젤 높은 자리가 고3
잠시 저가 고3때을 떠 올리며
몆자 적어올려요

가장 이성적이고 순수한 투표자
그리고 누구의 권유로 인해서가 아니라
지금 현제 모습을 가장 정직하게 소신것
투표할수 있는 고3
어른들은 편견도 있고 때가 묻어서
자기 이득을 주는사람만 응원하지만
고3때야말로
정확하고 냉철한 판단을 할수있다

제주의 미래가 보인다
앞으로 제데로된 국회의원들이 많이 탄생할것같다
투표만큼은 부모님께 물어보지도 말고
반드시 혼자 판단하에 투표하시길
그래야 진짜 국회의원을 뽑을수 있다요

우리나라 복지도 너무 지나치게 노인복지쪽으로
예산을 너무쓴다
사실 미래는 고3~~~
읽어주셔서 감사요^^
175.***.***.72

ehals 2020-02-12 14:22:20
모두 바르게 잘컸네요...
제주미래가보입니다..
118.***.***.4

존다니 2020-02-12 14:04:54
너희들 생각을 잘읽어서 반영하는 사람을 꼭 뽑아주고, 그렇게 뽑힌 사람이 잘 실천해줬으면 한단다. 앞으로의 제주는 너희들이 살아갈것이기에... 의견을 당당히 내주는 너희가 제주에 희망임을 느껴본다.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211.***.***.249

아이들아! 2020-02-12 13:45:30
투표를 처음으로 하게 된 걸 축하한다.
이제 대한민국 국민으로서 가장 기본적인 권리를 행사하게 된 걸 기쁘게 받아들이고 소중한 한 표 꼭 행사하기 바란다.
투표할 때는 도덕성과 정책을 꼼꼼이 살펴보되 선거법을 위반한 전과자는 절대 찍어서는 안된단다.
문재인대통령도 강조하는 것 처럼 기회는 균등하게, 과정은 공정하게, 결과는 정의로와야 된다는 말을 명심하기 바란다,
61.***.***.1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