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효 “제주 여성 도전 정신으로 위기 극복”
김효 “제주 여성 도전 정신으로 위기 극복”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 을 자유한국당 김효 예비후보.

제21대 총선 제주시 을 선거구에 출마할 예정인 미래통합당 김효 예비후보는 “제주 여성이 가졌던 도전 정신을 일깨워 제주의 위기를 극복하겠다”고 21일 밝혔다.

김 예비후보는 “제주지역 국회 의석은 16년 동안 더불어민주당이 독점해온 결과 정치인들은 경쟁력을 잃어버리고 게으름과 메너리즘만이 팽배한 상태”라면서 “제2공항에 따른 도민 분열, 코로나19 사태, 경제적 타격이란 제주 3대 위기를 제대로 대처할 수 있는 여력이 없다”고 주장했다.

김 예비후보는 “코로나19 사태가 더욱 악화돼 대구와 경북, 제주까지 전국적으로 확산되면서 우리나라 경제 전체가 더욱 심각한 위기에 직면해 있다”며 “이러한 위기 속에서 살아남기 위해서는 과거 어려운 환경에서 삶을 헤쳐 나왔던 제주 여성의 강인함을 가다듬고 똘똘 뭉쳐 대처해야 한다”고 피력했다. 

김 예비후보는 “제주 여성의 정신을 시대정신으로 재정립해 개인 이익보다는 공동체적 의식을 강화하면서 범도민적 공동체 운동을 전파하겠다”고 공약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3
제주시민 2020-02-25 14:35:57
개발이 능사가 아닌데 ~
여기저기 개발만허랜 하는지. 자연과 공생하는 개발이어야 할듯~
미통당(자한당)뽑으면 법하나라로 통과 될건지. 자기들 이익 안되면 국민이고 뭐고 내팽겨치던데
220.***.***.229

청정 2020-02-22 22:19:46
제주 큰일입니다.. 정말 어려움이 닥칠 듯..의녀 김만덕이 생각납니다
210.***.***.4

선거만이 2020-02-22 12:31:25
제주 이 좁은 곳에서도 파벌이 있다. 제주 서부 민주당 도의원들이 중국인 노름판 개발할때 지역 경제 살린다고 찬성하였다. 제주시내 대형 중국 쇼핑 복합 노름판도 제주시 민주당 도의원이 찬성하였다.

그런데, 동부에 공항 만들면, 제주시 상권 죽고 서부 땅값 떨어진다고 하니, 제주시와 서부 도의원들이 제2공항 건설이 환경 파괴 한다고 하네. 참나. 제주시와 서부 도의원들이 얼마나 위선적인지..웃기는 놈들이다.

그런데, 왜 중국인 노름판 유치를 한다고 한라산 산허리를 잘라 먹었냐?
211.***.***.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