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시즌 K리그 개막 연기, 제주 홈 개막전 취소
2020시즌 K리그 개막 연기, 제주 홈 개막전 취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공=제주유나이티드. ⓒ제주의소리
제공=제주유나이티드. ⓒ제주의소리

올 시즌 K리그 개막이 코로나19로 인해 잠정 연기됐다. 제주유나이티드(제주)의 홈경기도 무기한 미뤄졌다.

24일 제주에 따르면 한국프로축구연맹(연맹)은 이날 오후 긴급 이사회를 개최하고, 코로나19 확산세가 진정될 때까지 2020시즌 K리그 개막을 연기하기로 결정했다. 

연맹은 리그 개막 연기가 코로나19 확산 사태로 인해 감염병 위기경보 단계가 최고 단계인 ‘심각’에 접어들면서, 국민과 선수단의 안전을 보호 하기 위한 조치라고 설명했다. 새 일정은 코로나19 여파가 진정 국면에 접어들 때까지 추이를 지켜본 후 발표한다.

이에 따라 3월 1일 열릴 예정이었던 수원 FC와의 홈 개막전을 포함한 제주 일정 전체도 다시 구상할 처지에 놓였다. 또한 제주 선수들이 출전하는 R리그와 K리그 산하 유스클럽이 출전하는 K리그 주니어의 개막 역시 미뤄졌다. 

제주 측은 “코로나19 예방과 확산 방지를 위해 클럽하우스의 외부인 방문을 통제한다”며 “도민과 선수단의 안전을 위해 적극적인 협조가 필요하다. 향후 선수단 관련 정보는 공식 홈페이지와 SNS를 통해 빠르게 전달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연맹 이사회는 AFC챔피언스리그에 출전하는 각 구단들의 홈경기를 당분간 무관중 경기로 치를 것을 권고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
현유석 2020-02-26 13:05:20
아니왜3월1일나래하는데왜개마전취소해써요친구들한테캍이보로거려고했는데
6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