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악산 뉴오션 계획 철회해 세계자연유산 등재해야"
"송악산 뉴오션 계획 철회해 세계자연유산 등재해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악산 개발반대 대책위원회 성명 통해 "역사문화유적 지정해야"
송악산 뉴오션타운 개발사업 조감도. ⓒ제주의소리 자료사진
송악산 뉴오션타운 개발사업 조감도. ⓒ제주의소리 자료사진

제주 서귀포시 대정읍 송악산 일대 환경·경관 파괴 논란을 사고 있는 ‘송악산 뉴오션타운 개발사업’과 관련해 ‘송악산 개발반대 대책위원회’가 뉴오션타운 사업 완전 철회를 요구했다. 

송악산 개발반대 대책위원회는 17일 성명을 내고 “제주도는 송악산 일대를 역사문화유적으로 지정하고,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과 세계자연유산으로 등재하라”고 촉구했다.

뉴오션타운 개발사업은 중국자본인 신해원 유한회사가 서귀포시 대정읍 상모리 일대 19만1950㎡ 부지에 총 사업비 3700억원을 투입해 461실 규모의 호텔 2개와 캠핑시설, 상업시설 등을 조성하는 계획을 담고 있다.
 
천혜의 자연경관을 자랑하는 송악산 일대를 입지로 하고 있어 환경 및 경관 파괴 논란이 일고 있으며, 일제강점기와 제주4.3, 한국전쟁 등 한국 근대사의 역사경관과 자원들이 훼손될 수 있다는 우려도 제기되고 있다.
 
최근에는 제주 환경단체가 송악산 뉴오션타운 개발사업이 환경영향평가 심의과정에서 제주특별법에서 정한 전문기관인 한국환경정책평가연구원(KEI)의 핵심적인 검토의견을 누락한 채 환경영향평가 심의를 진행했다고 문제를 제기한 바 있다.
 
이에 제주도는 입장문을 통해 “전문기관 의견을 반영해 검토·심의가 이뤄졌다”고 환경단체 주장을 정면으로 반박하는 등 논쟁의 대상이 되고 있다. 
 
반대대책위 이날 성명을 통해 "KEI에서 뉴오션타운 개발사업을 재검토하라는 의견을 제주도가 묵살하며, 신해원 유한회사만을 두둔하는 것에 대해 경악할 수밖에 없다. 천혜의 경관을 자랑하는 송악산 일대가 중국자본의 대규모 개발사업으로 파헤쳐질 위기에도 제주도는 ‘문제없음’만 되뇌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들은 “송악산의 소중한 역사문화 유적이 파괴되는 것에 관심 없고 돈벌이에만 골몰하는 개발업체의 무책임한 주장을 제주도정이 답습하는 이유는 무엇인가. 원희룡 제주도정은 사업자의 입장만을 대변하며 일제강점기와 제주4.3, 한국전쟁 등 한국 근대사의 역사문화유산을 훼손하려 하는가”라고 되묻기도 했다
 
반대대책위는 “뉴오션타운 사업이 자연경관에 미치는 영향이 매우 클 것으로 예상돼 이를 재검토하라는 KEI의 의견은 환경영향평가 심의위원들에게 전달되지 않았다. 가장 중요한 핵심정보가 제공되지 않은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제주특별법 제363조 제2항에 제주 환경 보전을 위해 환경영향평가 전문기관의 의견을 ‘최대한’ 반영하라고 명시됐다. 원 도정은 전문기관이 사업진행에 부정적인 의견을 냈다는 이유로 아예 반영조차 하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반대대책위는 “뉴오션타운 개발 사업이 진행되면 송악산의 생태환경과 경관 파괴가 불가피하고, 경관 사유화 문제도 제기될 수 밖에 없다는 전문기관의 의견을 덮은 채 제주도정은 사업을 강행할 것인가”라며 “자연환경을 보전해야 하는 제주도정이 당연한 역할을 하지 않아 발생한 문제”라고 주장했다.
 
반대대책위는 “지난달 27일 제주도의회가 주최한 ‘송악산을 통해 본 제주 자연문화유산의 가치인식 제고’ 정책토론회에서 나온 전문가들의 공통 의견은 송악산 일대가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으로 등재될 가치가 충분하다 것이다. 그런데도 제주도는 송악산 일대가 유원지로 지정돼 있다는 이유로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 지구 추가 등재를 하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반대대책위는 “송악산 일대가 세계자연유산급의 지질학적 가치를 갖고 있음에도 제주도는 적극적으로 보전해야 할 책임을 방기한 채 환경영향평가에 중대한 사실을 의도적으로 누락시켜 대규모 호텔 건립을 용인해버린 것”이라고 주장했다.
 
반대대책위는 “송악산 일대를 역사문화유적으로 지정하고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과 세계자연유산으로 등재해야 한다. 또 제주도는 잘못된 환경영향평가를 전면 무효화하고 뉴오션타운 사업을 전면 철회해야 한다”고 요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6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6
대정도민 2020-04-19 15:27:22
여러분 제발 막아주세요.. 송악산은 쌍둥이 분화구가 있는 아름다운 산입니다..전세계 딱 5개입니다.. 거기옆에다가 호텔을 짓는다고 합니다. 동산을 깎아내리고..하수종말처리장은 이미 정화할수있는 양을 넘어섰고 막아주세요
.
175.***.***.25

이현주 2020-03-20 22:06:21
조감도인지 보니 인조 섬같아서 제주도 가치가 떨어진다
지금의 산이 더 아름답다
개발한다면 미친개발이다
59.***.***.108

최은주 2020-03-20 08:26:16
환경단체는 송악산을 유네스코 자연유산으로 지정하라.
송악산 개발중지 민원을 제주도에만 민원 걸지말고 유네스코에 지정하도록 어서 등록 신청하라.
말로만 반대해서는 답이 없다.
222.***.***.6

반댈쎄. 2020-03-18 09:58:13
돈 된다고 자연을 다 팔아먹고 나면 뭐가 제주도에 남는게 뭘까?
211.***.***.28

도민 2020-03-17 21:10:15
유입인구는 줄어들고 관광산업은 죽어가고. 뭐라도 더 짜내기는 해야 하고... 어디서부터 잘못된 건지, 가관입니다 정말
175.***.***.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