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사회 제주, 1억원 상당 코로나19 생필품 키트 기부
마사회 제주, 1억원 상당 코로나19 생필품 키트 기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마사회 제주지역본부는 1억원 상당의 코로나19 ‘긴급구호 생필품 키트’를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부한다고 23일 밝혔다.
 
키트는 코로나19 사태로 경로급식 중단 등 식료품 구입이 어려운 독거노인 등에 지원될 예정이다.
 
키트는 김과 죽, 국, 통조림, 김치와 손세정제 등 생필품으로 구성됐다.
 
마사회 임직원이 참여하는 ‘엔젤스 봉사단’은 긴급구호 생필품 키트를 제작해 제주시홀로사는노인지원센터를 통해 독거노인 3000가구에 전달할 계획이다.
 
문윤영 마사회 제주지역본부장은 “경로당과 무료급식 등 노인이용시설이 폐쇄되면서 도내 어르신들이 식사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힘들수록 서로 돕는 제주의 따뜻한 정이 되살아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
지나가는 과객 2020-03-23 21:10:11
1억
참 큰돈이지....

하지만 마사회 너희들이 제주도민 돈 얼마나 빨아먹었는데
1억이냐?

1억 ㅋㅋㅋㅋ
연애인들도 1억을 기부한다. 쪽팔리지 않냐?
39.***.***.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