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대지 선대위 “부정 선거 감시단 본격 운영”
고대지 선대위 “부정 선거 감시단 본격 운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의회 재보궐선거 대천·중문·예래동 선거구에 출마한 무소속 고대지 후보.ⓒ제주의소리

제주도의원 재·보궐선거 대천·중문·예래동 선거구에 출마한 무소속 고대지 후보 측은 “총선 투표일을 일주일 앞두고 부정 선거 감시단(단장 임재현)을 본격 운영한다”고 8일 밝혔다.

고 후보 희망돼지 선거대책위원회는 “불법, 탈법 선거에 대한 제보가 캠프로 들어오고 있어 우려스럽다. 이번 선거가 불법, 탈법으로 얼룩지는 것을 사전에 예방하는 게 중요하다. 마을 청년회를 중심으로 부정 선거 감시단을 운영한다”고 설명했다.

선거대책위원회는 “발로 뛰는 당당한 선거 운동을 펼쳐 지역 유권자의 선택을 받겠다”고 지지를 호소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