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상일 캠프 “오영훈 논문 검증하니 표절 사실”
부상일 캠프 “오영훈 논문 검증하니 표절 사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상일 후보 측이 오영훈 후보의 논문을 공개 검증하는 모습. 출처=부상일 캠프.

미래통합당 부상일 후보 캠프가 12일 경쟁 상대인 더불어민주당 오영훈 후보의 논문을 공개 검증하면서, 표절 의혹을 재점화 했다.

부 후보 캠프 강창효 대변인은 “오 후보의 논문은 2008년 정부가 내놓은 논문 표절 판단 가이드라인에서 ‘중한 표절’로 구분되는 4가지 중 3가지에 해당 될 수 있다”면서 “정부 논문표절 가이드라인에 맞게 설정한 후 카피킬러 프로그램으로 검증한 결과 부 후보 측에서 밝힌 27%의 표절률이 나왔다”고 주장했다.

또 “카피킬러는 1대1, 1대 다수 등 검색 조건을 조정해 검색할 수 있다. 학위 논문 표절은 짜깁기가 많기 때문에 1대 다수로 검색해야 한다며, 오영훈 후보 측은 표절률을 낮추기 위해 유리한 검색 조건을 설정했을 수도 있다”고 덧붙였다.

강 대변인은 "오 후보의 논문 표절은 사실로 드러났다. 특정 논문에서 가설부터 결론까지 똑같은 표현, 문장이 수두룩하다"며 “표절인지 아닌지의 판단은 도민 분들의 몫으로 현명한 판단을 부탁드린다”고 강조했다.

앞서 오 후보 캠프는 “오 후보는 연구 부정 행위가 명시된 ‘연구윤리 확보를 위한 지침’을 어기지 않았다”고 강조했다. 더불어 “전문프로그램 카피킬러로 논문 표절을 검사한 결과, 부 후보가 의혹을 제기한 논문과의 표절률은 한 자리 수준”이라고 밝힌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4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4
마금란 2020-04-13 23:24:15
[이대로. 쯧쯧. 도민1.2.3. 지나가다 보고있나?]

부후보는 낭중 오후보 자기가 만든법세 발목잡히듯.
주민소환제에 소환될일 없기를


[이대로. 쯧쯧. 도민나와라]
1. 논문표절. 다썼다고 하더니.
3프로라고 자랑하더니
27프로면 학위 취소 수준인데.
그럼 고소고발건 처리는 어찌되는지
허위사실 유포로 혹여 당선무효라도
되는건 아닌지. 입장을 말씀해주십시오.


2. 태풍와도 와인마실수있습니다.
미리잡힌 약속이 결항으로 꼬이고.
사진찍어 올릴줄 알았으면 그렇게 웃었겠습니까.
궁금한건 그런 사적인 자리에서 예산이야기해도 되는지요.
몇백억짜리 사업이 진행되고 있던데.

술값은 누가 냈나요?
이래서 김영란법에 국회의원넣어야합니다.

3. 조카는 계속 채용할건가요?

답변주세요
122.***.***.130

마금란 2020-04-13 11:59:48
기자님.
객관성을 유지하려는건 좋은데.
아쉽지만 애쓰셨네요.

제주선거에 기록될 사건인듯요
122.***.***.130

마금란 2020-04-13 11:56:23
기자님.
객관성을 유지하려는건 좋은데.
아쉽지만 애쓰셨네요
122.***.***.130

이은용 2020-04-13 11:53:47
오영훈 후보 한자릿수 3%라고 주장하는데 부상일 후보처럼 공개 검증 하면 될것이다. 오영훈 TV를 통해 공개 검증 하라 !
122.***.***.1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