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농협, 코로나 온라인 개강 노트북 5000만원 지원
제주농협, 코로나 온라인 개강 노트북 5000만원 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에 따라 전국 학교가 온라인 개강한 가운데, 제주농협이 취약계층 노트북 지원을 위한 성금 5000만원을 기부했다.

제주농협 농·축산인행복나눔운동본부(공동대표 변대근 농협 제주본부장·김진문 조천농협 조합장)는 온라인 개학 취약 청소년을 위한 노트북 구입비로 임직원 성금 5000만원을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21일 기부했다고 밝혔다.
 
기부금은 제주농협 임직원 약 2500명이 자발적으로 십시일반했다.
 
제주농협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총 1억2000만원을 모금했으며, 노트북 구입 지원을 비롯해 취약가정 청소년 생활비 지원, 마스크 제작지원, 지역아동센터 유제품 구입 지원, 대구·경북 성금 등을 기부했다.
 
김진문 농협 행복나눔운동본부 공동대표는 “코로나19로 사회적 거리는 멀어졌지만, 이웃에 온기를 전하는 마음의 거리는 가까워졌다. 더 많은 직원이 나눔과 봉사에 참여해 희망 나눔 캠페인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
엄마가때려요 2020-04-21 20:38:43
국가차원에서 대출금 1년 유예하고 있는 상황에서도 니놈들은 손해볼거 없이 이자 따박따박 다 받아가잖아 국가 재난시기에도 연체란 없잖냐! 그냥 니들 금융권이야 쓰레기 양아치놈들아! 노트북 5천? 에라이 내가 농협에 이자만 3.7% 일년에 2천넘는다. 씨발....
223.***.***.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