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엽 전 서귀포시 부시장 음주운전 벌금 약식명령
김태엽 전 서귀포시 부시장 음주운전 벌금 약식명령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태엽 전 서귀포시 부시장
김태엽 전 서귀포시 부시장

김태엽(60) 전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부시장이 음주운전으로 형사처벌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제주지방법원은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로 검찰이 4월17일 약식기소 한 김 전 부시장에 사건에 대해 유죄를 인정해 7일자로 벌금 800만원에 약식명령했다.

약식명령은 형사소송법 제448조에 따라 공판절차를 거치지 않고 검찰이 청구해 서면심리로 지방법원에서 벌금형 등을 명령하는 절차다.

김 전 부시장은 3월26일 오후 9시47분쯤 술 마신 채 자신의 차를 몰다 주거지 근처인 제주시 노형동의 한 도로에서 연석을 들이 받았다.

사고 충격으로 차량 앞부분이 파손됐지만 김 전 부시장은 자신의 차량을 그대로 운행했다. 이를 목격한 택시 운전기사가 112에 신고하면서 음주 사실이 적발됐다.

당시 김 전 부시장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취소 수치에 해당하는 0.08% 이상이었다.

김 전 부시장은 2016년 1월 서기관으로 승진한 후 5월부터 비서실장으로 원희룡 도지사를 보필했다. 2018년 8월 정기인사에서는 서귀포시 부시장으로 직위 승진했다. 2019년 12월 명예퇴직해 공직에서 물러났다.

김 전 부시장은 제주도가 최근 행정시장 전국공모에 나서면서 유력한 차기 서귀포시장 후보 물망에 오르내리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38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38
공직결격자 2020-05-12 12:06:37
요즘 공직자는 음주 폭행 성범죄 이런 비위행위들은 용납안됩니다
서귀포시장 내정설이 도는데 결격사유입니다
원지사는 측근챙기기 그만합서예
음주는 본인이 행동한 예비살인행위이자 범법행위입니다
119.***.***.22

푹쉬어 2020-05-12 10:57:55
집에서 반성하면서 푹 쉬어야클!
14.***.***.168

보는눈 2020-05-12 17:15:13
이섬에 음주운전자는 사회에서 냉정히 격리시켜야 합니다
도민 혈세로 살아오고 퇴직후 많은 연금까지 받으며 부러움 대상인 공직자 출신들 말입니다
공직자출신 음주운전자들는 연금박탈 해야합니다 특별법이라도 만들어 실행에 옴겨야 합니다
음주단속은 24시간 년중 강력히 해야합니다
단속경찰 부족하면 자치공무원에서 대지원해야 합니다
당장 이시간후 음주운전 0,01이상 바로 구속해야 합니다
39.***.***.161

제주그린 2020-05-12 10:41:34
부시장 허지 맙써.
남들을 개도해도 시원치 않을분이
220.***.***.229

사실상 2020-05-12 16:07:35
최후 통첩이군요.
공직을 지낸 인사가 이 정도 사안이 공개되면 미련은 접어야죠.

음주운전을 했다는 것은 타인에게 치명적인 해를 가할수도 있었다는 얘긴데. 公僕의 자세로는 전혀 아니죠.
175.***.***.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