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녹색당 “거주불능 제주, 개발 사업 취소 서둘러라”
제주녹색당 “거주불능 제주, 개발 사업 취소 서둘러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희룡 제주도지사 4일 한겨레신문 기고...“거주불능의 지구를 넘겨줄 수 없다”

원희룡 도지사가 지난 4일 한겨레신문에 낸 기고문과 관련해 제주녹색당은 5일 논평을 내고 “원 지사는 자신의 말처럼 다음 세대를 위해 제2공항 철회를 국토부에 요청하고 비자림로 공사, 동물테마파크, 송악산 사업 등 개발사업을 취소하라”고 촉구했다. 

원 지사의 기고문에 대해 제주녹색당은 “원 지사는 ‘코로나19는 인간 활동영역이 생태계를 과도하게 침범한 것이 원인이다’라며 인간의 화석연료 남용으로 초래한 기후변화 위험을 언급했다”고 주장했다.

또 “‘자연을 당연하게 여기고 함부로 다룬 대가를 치르고 있는 것’이라며 ‘다음 세대에게 공존불가의 자연, 거주불능의 지구를 물려줄 수 없다. 깨끗하고 안전한, 활력넘치는 미래를 만드는 책임은 좌우를 넘어 바로 우리 세대에게 있다는 점을 환기하고자 한다’고 밝힌 바 있다”고 원 지사의 기고문을 인용했다.

그러면서 “내용에 대해 공감하며 이런 철학을 담고 있는 원희룡 도지사를 달리 보게된다”면서도 “현실에선 정반대의 행정을 펼치고 있는 모습을 보면 도민으로서 혼란스럽다”고 꼬집었다.

이어 제주도청 앞에서 진행되는 시위를 언급하며 도민 갈등과 논란을 야기하는 각종 개발 현안에 대한 사업 철회를 촉구했다.

도청 앞 시위에 대해 “송악산 사업은 제주도가 도의회 부동의안을 아직 철회하고있지 않아 반대 대책위가 월요일마다 시위 중이다”라며 “낮에는 선흘2리에 동물테마파크 건설 사업 승인을 불허하라는 피켓 시위도 진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 “제2공항 사업 백지화를 촉구하는 시민들의 아침 집회는 573일째다”라며 “시민들은 제2공항이 수용 한계를 넘는 관광객을 불러들여 쓰레기, 오폐수 등 환경오염으로 몸살을 앓는 제주를 망칠 것이라 목소리를 높이는데도 도정은 강행 의지를 밝히고 있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제주도는 영산강유역환경청과 협의를 마무리하지 않은 채 비자림로 공사를 재개해 30여년 이상 수령 나무 300여 그루를 벴다가 환경청 요청으로 하루 만에 중단했다”고 덧붙였다.

제주녹색당은 “기고문과 다른 행정 조치는 원 지사의 기고가 거짓이거나 도 공무원들이 지사의 뜻과 반대로 행정을 밀어붙이는 것으로 판단할 수밖에 없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비자림로 공사가 생태계 파괴를 우려하는 도지사의 뜻을 무시한 채 진행된 것이라면 경위를 파악하고 해명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제주녹색당은 “원 지사의 글이 거짓이 아니기를 바란다. ‘공존불가의 자연, 거주불능의 지구를 물려주지 않겠다’는 바람대로 무분별한 개발 사업을 당장 철회해야 한다”며 “지사는 제주도민 반 이상이 환경 수용성에 문제를 제기하는 제2공항 사업에 대한 거부 의사를 분명히 해야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법종보호종이 서식하고 생물다양성이 뛰어난 비자림로 공사와 세계자연유산 마을에 추진 중인 동물테마파크, 문화재적 가치가 높은 송악산 개발 등 사업을 철회하라”고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8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8
그만들해라 2020-06-08 13:21:08
개발을 하면서 먹고사는 사람들이 얼마나 많은줄 아냐?
너희들은 진심 궁금한건 어떻게들 먹고들 사는거냐?
지금 뼈빠지게 일해도 정말 먹고살기 힘들거든 진심 궁금하다 궁금해
211.***.***.191

ㅋㅋ 2020-06-07 14:25:33
최근 민물가마우지 때문에 생태계가 망가지고 있습니다.
이 새는 수심 2미터까지 들어가서, 물고기를 닥치는대로 잡아먹는데요.
그래서 요즘 전국 곳곳의 강에서 물고기 보기가 힘들다고 합니다.
또 집단으로 서식하고 있는 숲은 배설물로 황폐화시키고 있습니다.
이런 기사가 있던데 녹색당의 입장은 뭔가? 민물가마우지를 다 때려 잡아야 하나? 어떻게 해?
고은영씨 여기에 대한 논평이나 입장 발표는 안하시나?
124.***.***.252

녹색당 대변인? 2020-06-06 22:20:05
제주 녹색당의 이런 개소리를 그대로 받아적어서 기사로 내주는 <제주의 소리> 가 더 문제다.
제주가 망가지고 이미지 나빠지기 시작한건 바로 이 제주의 소리라는 이상한 언론이 생겨나면서부터 십여년간
데모꾼들 선동질을 부추키면서 부터이고, 녹색당이니 환경연합이니, 도민행동이니 하는 이상한 단체들이
도청앞을 점령하면서부터이다... 아침저녁으로 날짜를 세어가며 반대, 반대, 반대... 또 반대만 외쳐댄다...!!

그때 이후로 제주가 나아진 건 하나도 없고, 오히려 맨날 패거리 써움질만 난무하는 처참한 땅으로 변해가고 있다.
너무 서글프고 안타깝고..... 이제 화가난다.
218.***.***.102

Smile 2020-06-06 20:15:09
대한민국 뿐만아니라 전세계가 코로나땜 떠들썩하다 지금은재난지원금으로 쬐끔 버텨나간다 얼른 일자리 창출하기위해 경제발전 부흥 일으켜야한다 우리나랏님 목탄다 그리고언제까지 환경외칠껀데 보존하면서 제2공항 고시 각종사업들 진행해야한다 제주도민뿐만아니라대한민국전체다 행복하게 잘살아 야한다 그라고!!!엥가이좀혀라 질질 끌려 다니지 맙셔 빨리 고시추진진행합쎠!!!!!
223.***.***.65

도의회 수준 2020-06-06 19:40:25
제주 서부 한림 박원철이가 제주도의회 갈등 해소 위원장이다. 처음 서부 한림 쪽에 제2공항 착공한다는 소문으로 한림읍 땅값이 폭등했다. 그때는 박원철이가 환경 파괴 이야기 안 했다.

아마 내일이라도 서부 한림읍에 공항 착공한다고 하면, 제주도에는 아무런 갈등이 없다고 바로 공항 착공한다고 하겠지. 제주 동부 쪽에 제2 공항 착공한다고 하니, 환경 파괴라고 한다.

제주 서부 땅값 떨어진다는 소문이 벌써 돌고 있다. 박원철이가 찬성하겠니? 제주도는 화산 섬이라 내 집 앞 마당 파도 100% 숨골 나온다
106.***.***.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