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전기차 충전료 kWh당 ‘173.8원→250원’ 껑충
제주 전기차 충전료 kWh당 ‘173.8원→250원’ 껑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전 특례요금제 단계적 정상화 따라 조정, 기본요금도 50% 부과...전기차 대중화 걸림돌?
제주도가 구축한 전기차 충전기. ⓒ제주의소리
제주도가 구축한 전기차 충전기. ⓒ제주의소리

81일부터 제주도가 구축한 개방형 전기차 충전기의 충전요금이 1kWh173.8원에서 250원으로 껑충 오른다.

제주도 전기자동차활성화위원회는 현재 kWh173.8원인 도 구축 충전기 충전요금을 환경부 요금 기준으로 반영하되 이용자의 충전요금 부담 경감을 고려해 250원으로 결정했다고 15일 밝혔다.

충전요금 조정은 한국전력의 충전기 전기요금 특례요금제의 단계적 정상화 시행에 따른 것이다.

한전은 지난 6월까지 기본요금은 100%, 전력량 요금은 50% 할인했다. 7월부터 내년 6월까지는 기본요금 50%, 전력량요금은 30% 할인으로 할인율을 축소한다. 단계적으로 할인율을 축소해 20227월부터는 특례요금제가 사라져 100% 부과할 계획이다.

이번 할인율 축소로 기본요금은 50kW 기준 급속충전기는 1기당 월 59750, 7kW 기준 완속충전기는 1기당 월 8365원이 부과된다. 전력량요금은 당초 대비 40% 증가해 부과된다.

환경부는 지난 630일 전기요금 단계적 정상화 내용을 반영해 환경부 개방형 충전기 충전요금을 1kWh255.7원으로 공지하고, 76일부터 적용하고 있다.

민간 충전사업자들은 환경부 충전요금을 기준으로 자체 요금을 조정하고 있다.

이와 관련 제주도는 14일 충전요금 변경고시를 완료했다.

노희섭 미래전략국장은 전기차 충전요금이 정상화되는 만큼 이용자가 만족할 수 있는 양질의 충전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제주도는 현재 443(급속 199, 완속 244)의 개방형 전기차 충전시설을 구축했고, 제주에너지공사가 관리하고 있다.

전기차 충전요금 정상화를 내건 이번 요금 인상 결정이 ‘2030 카본프리아일랜드를 목표로 하는 제주도의 전기차 대중화 정책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주목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9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9
기사품질 2020-07-15 22:21:55
기사에 이렇게만 쓰면, 볼 가치가 없어지지 않나?
이 기사를 읽는 사람은 전기차에 관심이 있어서 읽는 건데, 이렇게 오르면 도대체 전기차 운영하는데 한달에 얼마나 오르려는지 알아야 될꺼 아닌가?
기자가 조금의 노력을 더해서 제대로운 정보를 줘야지, 매번 제주의 소리 기사들은 이런 식이다.
신문의 품격좀 높혀라.
1.***.***.204

도민 2020-07-15 17:29:12
연 25,000km이상 타는거 아니면 전기차 100% 손해입니다.

차값은 보조금도 적어져서 4천만원대라서 시내 단거리만 다니면서 연비 생각할거면 준중형 휘발유타세요.

그리고 전기차 회생제동쓰는거는 좋은데, 1차선 타서 세월아 네월아하면서 정속주행하는거 극혐입니다.
175.***.***.233

아라생이 2020-07-15 12:00:17
전기차 충전 전기도 유류에 매기는 세금을 매겨야 하는게 맞다.
112.***.***.137

푸하하 2020-07-15 10:10:04
제가 전기차를 안 타봐서 기사만 봐서는 1km 주행당 얼마 비용이 드는지 이해가 잘 안되네요.... 전기차 구매를 고려하고 있는데 뭘 어떻게 해야할지 모르겠습니다.
118.***.***.1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