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장미’ 10시 전후 제주 초근접...뱃길 끊기고 한라산 입산 통제
태풍 ‘장미’ 10시 전후 제주 초근접...뱃길 끊기고 한라산 입산 통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 전역 태풍주의보 발효...산간 최대 250mm 폭우 예고
한반도로 접근하고 있는 제5호 태풍 '장미' 위성도. 사진=기상청 갈무리
한반도로 접근하고 있는 제5호 태풍 '장미' 위성도. 사진=기상청 갈무리

제5호 태풍 '장미'가 북상함에 따라 제주도 전역에 태풍주의보가 발효된 가운데 산지를 중심으로 강한 바람과 함께 비가 내리고 있다.

10일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6시 기준 태풍 장미는 서귀포 남쪽 약 240km 부근 해상까지 근접했다. 

시속 39km의 속도로 북동진하고 있어 낮 12시에는 서귀포 북동쪽 약 110km 부근 해상, 오후 6시 부산 북동쪽 약 100km 부근 육상까지 올라갈 것으로 예상된다. 

태풍 '장미'는 중심기압 998hPa에 최대풍속 초속 19m, 강풍반경 240km를 유지하고 있다. 

크기는 소형이고, 강도도 비교적 약한 태풍이지만, 경로가 제주를 직접 관통할 전망이다. 오전 10시를 전후로 제주에 직접적인 영향을 줄 전망이다.

특히 지형적인 영향으로 남부와 산지를 중심으로 시간당 20~30mm의 매우 강한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제주도 전역의 예상 강수량은 50~150mm로, 산간지역 많은 곳은 250mm 이상의 비가 내리겠다.

어제(9일) 자정부터 오늘 오전 6시까지 한라산 삼각봉 82mm, 윗세오름 69mm, 진달래밭 61.5mm 등의 비가 내렸다. 

태풍이 머무는 동안 바람도 초속 10~16m로 강하게 불겠고, 오후까지 순간 풍속이 최대 20~30m까지 부는 곳이 있겠으니 시설물과 농작물 피해에도 유의해야겠다.

태풍으로 인해 제주와 연결된 여객선은 모두 결항됐다. 한라산 입산도 전면 통제됐다.

항공기는 오전 오전 8시20분까지 정상 운항되고 있지만, 태풍의 경로 등으로 인해 운항에 차질이 있을 수 있어 이용객들은 사전에 운항정보를 확인하는 것이 필요하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9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9
덥다 2020-08-10 14:50:42
태풍 이 오긴 왔어요? 바람도 없고 비 도 안내리고.. 바당 봐도 잔잔행 사람들 괴기 낚고 있드만~ 예보좀 잘해줬음 좋겠다.
이 앞으로 가 걱정이다.. 다들 방심하면 한순간 훅~ 이다
115.***.***.253

태풍은 2020-08-10 13:31:02
이제 지나간듯.
큰 피해는 없는듯. 다행히.
121.***.***.226

서귀포 2020-08-10 12:11:01
비만 조금오다가 끝난거네요.
바람은 불지도 안허고
이런걸로 태풍특보로 방송하는것도 웃기고
기상청, 언론사 정신들 촐립써
14.***.***.176

백록담 2020-08-10 11:22:06
기상예보가 요사이 걸어지고있는
더불어 맘대로당 부동산대책과
흡사함을느낀다
밥값을 좀해봐요
있어서 헛갈질만하니 정신이 사납게됭간다
116.***.***.8

구라의소리 2020-08-10 11:06:21
내장담한다
비가300미리 올줄알았는데 열대성저기압으로 바뀌면서
당초예상을 빗나갔다! 늘들었던 똑같은 해명 할것이다
안그러냐 제주의소리
223.***.***.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