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서 열리는 국제전기차엑스포 12월로 개최 연기
제주서 열리는 국제전기차엑스포 12월로 개최 연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요 컨퍼런스 일정과 장소는 분산해 개최
지난해 열린 국제전기자동차엑스포 라운드 테이블.
지난해 열린 국제전기자동차엑스포 라운드 테이블.

오는 16~19일 제주에서 열릴 예정이던 제7회 국제전기자동차엑스포가 코로나19 사태에 따라 12월로 연기됐다. 

전기차엑스포조직위원회는 전국적으로 코로나19가 재확산됨에 따라 올해 엑스포를 12월 9일~11일로 연기해 제주국제컨벤션센터에서 개최한다고 9일 밝혔다. 엑스포 일정도 당초 4일에서 3일로 단축된다. 

조직위는 주요 컨퍼런스 개최 일정과 장소를 분산키로 했다. 

‘IEVE-실리콘밸리 투자유치 비즈니스포럼’은 당초 예정대로 오는 17일부터 19일까지 우리나라와 미국 실리콘밸리에서 동시에 온라인으로 개최된다. 

비즈니스포럼에서는 ‘라이징 타이드 펀드’ 오사마 하사나인 회장이 기조강연을 통해 전기차와 배터리, 자율주행, 기후변화에 대응한 지속가능한 산업 생태계 조성 등을 발표할 예정이다. 

조직위는 비즈니스포럼은 연중 3~4차례 개최한다는 계획이다. 

4차 산업혁명과 전기차, e-모빌리티, 스마트그리드 등 분야에서 새로운 표준과 비전을 공유하는 국제학술대회 ‘ICESI 2020’은 오는 16~18일 중문관광단지에 위치한 부영호텔에서 열린다. 

ICESI 2020에는 대한전기학회와 제어로봇시스템학회 등 6개 학회와 세계전기차협의회 등 총 8개 기관이 참여하며, 국내·외에서 응모한 국제논문공모전도 열린다. 

제5회 국제에너지컨퍼런스는 오는 18일 서울대학교에서 열린다. 국내·외 배터리 기술을 조명하는 에너지컨퍼런스에는 서울대 전력연구소, 한국전력, 뉴욕주립대학교, 중국전기차100인회, 뉴욕주 스마트그리드협회 등이 공동 주최·주관한다. 

김대환 공동조직위원장은 “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 문화를 전면 반영해 국제전기차엑스포 개최 시기와 장소를 다양화하고, 다핵화하기로 했다. 12월로 연기된 주 행사기간에 열리는 전시회와 B2B, 컨퍼런스 등도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4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4
그냥접읍써 2020-09-09 21:15:27
거참 징징하다.
그거 꼭 개최해야 할 이유라도 이신가?
예전 아이오닉 볼트 정도 나올때만 해도 전기차라는게 신기하기도 해신디 지금은 보이는게 전기차 아니?
트럭, 테슬라도 보이고, 아이오닉 코나 같은 차들이야 동네에도 몇대씩 보이는데
119.***.***.56

도예산은 2020-09-09 15:43:24
한 푼도 못받지 않나?
누구 몽니 부려서 ... ^^^^
그래서 자력갱생하는 모양이네.

다른 시도에서 열리는 이런 행사는 지자체가 팍팍 밀던데 ...

그러니 전기차 보급도 전국 최고 느림보라던데 ...
110.***.***.110

참0000 2020-09-09 14:56:15
올해는 포기하고 관련예산 재난기금으로
돌리세요
39.***.***.1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