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민원실 ‘투명 가림막’ 설치...민원인-공무원 안전 우선
제주도 민원실 ‘투명 가림막’ 설치...민원인-공무원 안전 우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원인과 공무원의 안전을 위해 제주도가 민원실에 투명 가림막을 설치했다.
민원인과 공무원의 안전을 위해 제주도가 민원실에 투명 가림막을 설치했다.

제주도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도청 민원실 민원창구 및 주민상담실에 ‘투명 가림막’을 설치했다고 14일 밝혔다.

민원실 민원창구는 민원서류 접수, 여권 발급 등 업무 특성 상 담당 공무원과 불특정 다수의 민원인 간 접촉이 많아 코로나19 감염 예방 대책이 필요한 실정이다.

투명 가림막은 민원인의 불편을 최소화하는 범위 내에서 제작됐고, 아랫부분에는 서류를 주고받을 수 있는 공간을 확보해 민원업무에 지장이 없도록 했다.

제주도는 투명 가림막 설치뿐만 아니라 민원실 내에 열화상카메라와 손소독제를 비치하는 등 코로나19 감염 예방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송종식 특별자치행정국장은 “도민과 담당 공무원이 안심하고 민원업무를 처리할 수 있도록 코로나19 감염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2
지나가는 도민 2020-09-14 13:55:35
이게 뉴스거리에요? ㅋㅋ

A씨네 강아지 밥그릇 샀어요. ㅋㅋ
114.***.***.2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