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의회, 제주 중소기업 육성자금 금리 인하 요구
도의회, 제주 중소기업 육성자금 금리 인하 요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의회 농수축경제위원회(위원장 현길호)는 제387회 임시회 제4차 회의(주요 업무보고)에서 자금사정이 어려운 제주 중소기업 등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중소기업 육성자금 융자지원 시 수요자 부담 금리를 인하 할 수 있는 방안 마련을 주문했다.

현재 중소기업육성기금 수요자 부담 금리는 1.4%(보증서 기준), 1.7%(부동산 기준), 2.1%(신용기준) 수준으로 농어촌진흥기금 수요자 부담 금리 0.7% 보다 높은 수준이다.  
 
현길호 농수축경제위원회 위원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도내 중소기업 등이 어려움을 겪고 있으므로 자금난 해소와 경영안정을 위해 부담을 해소하기 위한 대책 마련이 시급한 시점"이라며 
"중소기업 육성자금 융자 지원 시 수요자 부담 금리 인하를 위한 이차보전 재원이 부족하다면 제주도에서 금융기관과 대출금리 협약 시 적정 이자율을 제고할 필요가 있으며, 금리 0% 시대에 금융기관에서 고통분담을 하지 않으면 안된다"고 제안했다.

제주도 최명동 일자리경제통상국장에게서 긍정적이고 적극적으로 협약 추진을 하겠다는 답변을 이끌어 내었다.

이에 따라 자금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제주도내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들에게 가뭄에 단비 같은 소식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