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봉개매립장 악취저감 대책...37억원 투입
제주도, 봉개매립장 악취저감 대책...37억원 투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영권 정무부지사가 12일 오전 봉개동 쓰레기매립장을 방문, 악취 저감 대책을 논의했다.
고영권 정무부지사가 12일 오전 봉개동 쓰레기매립장을 방문, 악취 저감 대책을 논의했다.

 

제주도는 최근 봉개동쓰레기매립장 인근 목초지에 음식물 퇴비 시비로 악취 민원이 발생함에 따라 봉개동쓰레기매립장 주민대책위원회와 협의해 강력한 악취 저감 대책을 논의한다고 12일 밝혔다.

고영권 정무부지사는 이날 오전 봉개쓰레기매립장과 인근 목초지 등을 방문하고 “악취로 많은 도민들이 큰 불편을 겪었다”며 “향후 유사한 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지속적인 관리와 대책이 필요하다”며 신속한 대책 마련을 지시했다.

특히 “봉개동쓰레기매립장 악취 저감은 봉개동 주민들과의 약속인 만큼, 모자람 없이 챙겨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봉개동쓰레기매립장 악취 관리는 지난해부터 △전처리시설 탈취설비 암모니아 대응 추가 설비공사 △소멸화 시설 악취 저감을 위한 탈취 설비 배출구 방향 조정공사 △음식물공장 노후 시설물 보수 및 주출입구 에어커튼 설치 공사 △대기편승‧편향 확산 악취 제어시스템 설치 및 운영 △환경시설관리소 내 탈취설비 유지관리 용역 △음식물자원화센터 노후화 탈취 설비 교치 및 보강공사 등 7건을 완료했다.

또 △환경시설관리소 악취 원인분석 및 사후관리 방안 수립 용역 △전처리시설 A저류조 탈취설비 보강공사 △소멸화 A‧B동 음식물 공장 노후시설물 보수‧보강 공사 등을 추진하고 있다.

올해 11월 마무리되는 ‘악취원인분석 및 저감방안 마련 용역’결과를 토대로 악취 취약시설에 대해 악취저감시설을 추가‧보강 설치할 계획이며, 이를 위해 내년도 37억원의 사업비를 편성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
조형택 2020-10-12 20:50:21
한림읍월림리 쓰레기매립장도 악취저감시셜 시멘트가루날리는거 조치해라
61.***.***.2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