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문인협회 ‘제주문학’ 2020 가을호 발간 
제주문인협회 ‘제주문학’ 2020 가을호 발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문인협회(회장 고운진)는 지상 문학 토크와 창작 교실 특집으로 꾸민 정기 간행물 ‘제주문학 가을호(제84집)’를 최근 발간했다. 

이번 가을호는 여름 문학창작 교실 지상 문학 토크인 양상민, 박재형, 고병용, 이을순 회원의 ‘나의 삶 나의 문학’을 엿볼 수 있는 특집이 실렸다.

더불어 지상 문학창작 교실로 김순자 제주학연구센터장의 ‘제주어로 문학하기’를 만나볼 수 있다. 문인들이 문학에 제주어를 활용하는 것이 아닌, 제주어를 활용하기 위해 문학을 하는 일을 경계해야 한다는 내용 등이 담겨 있어 제주어 읽을거리를 살펴볼 수 있다.

이어 올해 봄호부터 새롭게 기획된 ‘이 한 장의 사진’ 세 번째 순서가 이어진다. 사진은 지난 2008년 진행된 제주문인협회 여름 문학창작 교실을 겸한 출판기념회의 모습이 담겨 있다. 

강성흡 회원의 소설 <신도시>와 이을순 회원의 소설 <플로리다에서 온 편지>로 감동과 재미를 더했다. 또 고성중 회원의 동극 <버들잎 편지>를 통해 아동문학의 외연도 넓혔다. 

이 밖에도 시, 시조, 아동문학, 평론, 수필분과 회원들의 풍성한 문학 작품 80여 편을 만나볼 수 있다.

도서출판 열림문화, 1만4000원.

문의 : 064-748-312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