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은숙 "JDC와 협의해 지정면세점 입지조건 개선"
고은숙 "JDC와 협의해 지정면세점 입지조건 개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사청문] 제주관광공사 경영안정화 "노형로터리 부지 공익+수익성"
고은숙 제주관광공사 사장 예정자
고은숙 제주관광공사 사장 예정자

 

고은숙 제주관광공사 사장 예정자는 재무구조 개선을 위해 컨벤션센터에 있는 지정면세점 위치를 옮기겠다고 밝혔다.

또한 8년째 방치되고 있는 노형로터리 관광공사 부지 활용 방안에 대해선 공익콘텐츠와 수익성을 담보할 수 있는 사업안을 검토해 제시하겠다고 약속했다.

제주도의회 문화관광체육위원회(위원장 안창남)는 28일 오전 10시부터 고은숙 제5대 제주관광공사 사장 예정자에 대한 인사청문을 실시하고 있다.

인사청문에 앞서 고은숙 예정자는 모두발언을 통해 "제주관광공사 사장 예정자 신분이 된 저에게 관광분야의 경험과 지식이 부족하다는 우려의 목소리가 있다는 것을 잘 알고 있다"며 "부족하지만 나름의 소신대로 제주의 생명산업인 관광산업의 경쟁력을 키워나가겠다"고 말했다.

고 예정자는 "위드 코로나 시대에 제주관광이 확연하게 체질을 개선하고, 글로벌 관광 브랜드로서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는 기회"라며 "제주다움의 핵심 정체성 정립과 브랜드 구축을 통해 관광업계와 지역주민들과 함께 제주관광 브랜드 가치를 극대화하고, 청정과 공존을 기반으로 제주관광의 미래와 지속가능성을 담보하겠다"고 강조했다.

시내면세점으로 300억원 이상 적자를 보고, 관광공사 설립 이후 1500억원이라는 막대한 혈세 지원하는 등 경영악화 개선을 위해 고 예정자는 재무구조 개선 및 수익사업 다각화를 통해 경영안정화를 최우선으로 실현하겠다고 약속했다.

고 예정자는 "공사는 재무위기에 따른 경영환경 변화에 맞서 뼈를 깎는 변화와 혁신이 필요하다"며 "유일한 수익사업인 지정면세점은 경쟁력 확보를 위한 상품 포트폴리오 개선으로 방문 매력도를 올리고, 인터넷 면세점을 활성화해 입지한계를 돌파하겠다"고 말했다.

고 예정자는 "JDC와 상호동반 성장을 위한 내국인 대상 면세제도 개선 및 입지조건 개선방안 등을 모색하겠다"고 밝혔다.

관광공사 지정면세점은 현재 제주국제컨벤션센터에 입지했다. 동떨어진 위치에 있어 수익이 매년 떨어지는 구조다. 고 예정자가 JDC와 협의를 통해 지정면세점 위치를 변경하겠다는 의지를 피력한 것이다.

8년째 방치하는 구 노형파출소 부지에 대해 고 예정자는 "공사의 재무여건을 고려한 공익 콘텐츠와 수익성을 담보할 수 있는 사업안을 조속히 검토해 제시하겠다"고 말했다.

고 예정자는 "안정적인 경영기반 마련을 위한 새로운 수익사업은 신중히 다각도로 검토해 공익성과 수익성을 담보한 미래 신사업 발굴을 통해 자립경영의 토대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고 예정자는 "제주다움의 핵심가치 체계를 구축하고, 제주관광 브랜드의 정체성을 재정립해 제주를 글로벌 파워브랜드로 키워내겠다"며 "제주관광객의 충성도 및 재방문 제고 관리시스템을 구축해 체류일수와 재방문율을 극대화하겠다"고 말했다.

고 예정자는 "제주관광공사 사장으로 일할 기회를 주신다면 도민의 사랑과 신뢰를 바탕으로 제주관광의 미래를 창조하는 제주대표 공기업으로 만들어나겠다"며 "제주관광의 컨트롤타워 역할을 충실히 이행해 글로벌 조직으로 육성하겠다"고 자신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0
지나가다 2020-10-29 10:15:43
요즘 트렌드가 해외직구임 면세점은 아주 특별한 대기업이나 그수준 정도는 되어야 그나마 유지 되요!
그리고 제주도 찾는 관광객 쇼핑안합니다.
백화점 인터넷 널려있는데 무슨 면세점해서 수익낸다고 제이디시도 조만간 면세점 적자날꺼 같더만
고사장님은 면세점에서 공사가 미래먹거리를 찾으세요. 면세점은 절대아닙니다
220.***.***.8

한마디 2020-10-29 08:43:32
아래 글에 공감하며
10년 넘게 자리만 가끔 바꾸는 간부들 보면
가끔 공무원 보다 못하다는 생각이 들어요
타 지역 사림들과 비교해 보면
전문성이 한창 뒤쳐져 있는데도
아는척에 위선이 가득해요 그리고
왜들 서로 헐뜯는지
일 잘하는 사람들은 대부분 퇴사하고 없어요
참 안타까워요
과감한 인적 개선이 우선이라 봅니다.
더 이상 후퇴하는 일은 없어야 할텐데
결국 사람을 잘 써야 한다는 걸
언제들 깨달을지....
118.***.***.175

2020-10-28 21:35:46
관광공사는 체질개선부터 해야지..
부서장 4명이 돌아가면서 매년 같은 자리에 있으니
발전할 리가 있나
리더가 그대로인데 아래직원들이 발전할리가 있을리가..
부서장도 별도 채용해서 뽑던가 아님 팀장을 올리던가 해야지, 그 사람들은 거즘 10년을 부서장 자리로 우려먹는다는거 아닌가
공사 갈때마다 느끼는데 돌려가며 땜빵하는 느낌
매번 정체 혹은 후퇴하는 느낌
39.***.***.141

구조조정 2020-10-28 17:20:36
관광공사는 구조조정이 답이예요
실패한 사업들 책임 묻고
간부들부터 인력 감축하는
구조조정 해야 해요
자기 혁신부터 구조조정부터 한다고 해야
실제 그렇게 해야
답입니다. 그래야 도민들이 믿어요.
118.***.***.95

관광인 2020-10-28 17:09:07
무턱대고 외국인 면세점 밀어부쳐 결국 적자나서 면세점 철수시키고
크루즈 면세점 하겠다고 항만에 건물지어 몇년째 거미줄 치게 만들어
수백억 도민 혈세 날린 사람들
전임 이모 본부장과 간부들 먼저 처벌을 해야 함
사장 눈과 귀를 멀게하고 사장 무시하면서
일을 벌인 이들이 있는 한 관광공사 희망이 없음
이들을 처벌하고 책임을 물어야 다시는 이런 일이 생기지 않을 것임
지금도 자리지키겠다고 얄팍한 술수로
어영부영 넘어가려 하는 걸
새로운 사장은 알런가 모르겠네
222.***.***.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