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재생 제주시 원도심 연계한 ‘광해’ 콘텐츠 상품 개발
도시재생 제주시 원도심 연계한 ‘광해’ 콘텐츠 상품 개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 도시재생지원센터, ‘광해군 테마 상품 품평회’ 열어
지난 3일 제주시 원도심 상생모루에서 진행된 '광해군 테마 상품 품평회'.
지난 3일 제주시 원도심 상생모루에서 진행된 '광해군 테마 상품 품평회'.

제주도 도시재생지원센터는 제주시 원도심과 ‘광해’ 콘텐츠를 연결하기 위한 ‘광해군 테마 상품 품평회’를 가졌다고 4일 밝혔다. 

지난 3일 제주시 원도심에 위치한 도시재생 상생모루에서 열린 품평회에서 ‘광해군 테마 상품 개발 및 사업화지원’ 공모로 선정된 14개 사업자들이 광해군에 대한 워크숍과 상품 개발 컨설팅 과정을 거쳐 개발한 원도심 특화 테마 상품이 소개됐다. 

제주에서 유배생활을 한 유일한 왕인 ‘광해군’을 콘텐츠로 한 음식과 기념품, 체험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상품 개발에는 광해군 테마 한상차림과 간식을 개발한 음식점과 카페 7곳, 광해군 스토리텔링을 통한 기념품정 3곳, 문화체험 공방 4곳이 참여했다. 

음식은 각종 문헌을 바탕으로 광해군이 즐겨 먹은 것으로 알려진 꽈배기와 함께 영화 ‘광해, 왕이 된 남자’에도 나왔던 팥죽 한상 등으로 준비됐다. 

기념품과 체험에는 광해군이 쓴 시를 활용한 유리문진, 광해 도자기 문장, 곤룡포 소금팩 등이다. 

품평회에 참석한 문종태(일도1동·이도1동·건입동, 더불어민주당) 제주도의원은 “제주에서 유배생활을 한 유일한 왕인 광해는 제주시 원도심을 알리는 중요한 콘텐츠다. 광해와 관련된 다양한 상품을 보며, 가능성을 봤다”고 말했다. 

이창민 제주도 도시계획재생과장은 “제주시 원도심 도시재생이 하드웨어 사업에 치중됐다는 지적이 있는데, 앞으로 다양한 사업을 통해 원도심을 활성화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품평회에서 나온 상품은 오는 13일부터 15일까지 제주시 원도심 내 각 사업장에서 시범 판매가 이뤄지고, 이후 정식 상품화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
광해군의 제주의 추억은 한마디로 끔직 2020-11-05 15:42:23
조선시대 최악의 형벌중첫째가 제주도 유배여둘째가 위리안치라~!"
1636년(인조 14) 병자호란이 일어나자 감시가 용이한 ‘교동(喬棟)’으로 안치되었다가 이듬해인 1637년(인조 15) 6월 6일 제주도에 유배된다.
광해군은 어등포(魚登浦 : 현 구좌읍 행원리)로 상륙하여 6월 7일 주성 망경루(望京樓 : 구 제주세무서) 서쪽에 위리안치되었다고한다.광해군은4년간 제주도에 유배생활을 하면서도 외부의 출입과는 엄격히 통제된 유배생활을 하였다.말 그대로 전직 임금이었지만 조선역사상가장 가혹한 최고의 유배형인 엄격한 위리안치(圍籬安置) 생활을 했던것이다. 이토록 4년간이나 유진군30명이 윤번으로 수직하며 감시,아름다운 제주도환경조차 제대로 보지 못하고 고독하고 쓸쓸하게 죽어간 것이제주유배 생활이 전부인것이다.
118.***.***.1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