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공무직노조, ‘기본급 2.8% 인상’ 합의
제주도-공무직노조, ‘기본급 2.8% 인상’ 합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일 ‘2020년도 공무직 임금협약’ 체결…원희룡 지사 “근로조건 개선에 최선”
제주도와 제주도 공무직노동조합은 23일 오전 11시30분 도청 삼다홀에서 ‘2020년도 공무직 임금협약’을 체결했다. ⓒ제주의소리
제주도와 제주도 공무직노동조합은 23일 오전 11시30분 도청 삼다홀에서 ‘2020년도 공무직 임금협약’을 체결했다. ⓒ제주의소리

제주도와 공무직노동조합이 기본급 2.8% 인상을 골자로 한 2020년도 임금협약을 체결했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이날 오전 1130분 제주도청 삼다홀에서 열린 ‘2020년도 공무직 임금협약식에서 제주도 공무직노동조합과 올해 임금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원희룡 지사와 홍정혁 공무직노조위원장을 비롯해 노·사 교섭위원 등 20여 명이 참석했다.

원희룡 지사는 협약식에서 코로나19로 인해 공무직 직원들이 공영버스, 청소차, 환경미화 등 도민들의 민생 지원업무 뿐만 아니라 의료, 간호, 보건진료, 방역분야 등에 투입되면서 올해 누구보다도 고생을 많이 했던 해였다며 그동안의 노고에 대한 감사의 말을 전했다.

이어 공무직 직원들의 사기진작과 노력에 대한 보답을 해야 하지만 일부 수용되지 못한 사항들도 있어 아쉽게 생각한다코로나19 상황과 예산의 현실적인 제약 등에 대해 이해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원 지사는 어려운 조건 속에서도 공무직 직원들이 한 가족으로서의 일체감과 도민들의 생활현장을 지키는 일터의 주인으로 일한만큼의 보람과 자긍심을 느낄 수 있도록 행정에서도 나름대로 애정과 노력을 기울이겠다공무직 직원들의 근로환경, 임금, 복지부분이 꾸준히 개선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홍정혁 공무직노조 위원장은 앞으로 제주도민을 위해 봉사하는 마음으로 열심히 임하겠다노동조합도 제주도와 같이 상생하고 서로 협력하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제주도는 지난 68일 제주도 공무직노동조합으로부터 교섭안을 접수받고 12차례의 교섭을 통해 1111일 협상안에 합의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공무직 기본급이 2019년도 대비 2.8% 인상되며 근속수당, 급식비 인상 및 특수업무수당 지급대상도 일부 확대될 전망이다.

제주도는 이날 임금협약을 체결한 이후 12월 중에 임금소급분 등을 지급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6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6
이건 아니지 2020-11-24 09:49:33
홍보 기사도 제대로 해야죽...
2.8%도 전체 공무직이 아니고 일부만 인상, 공무원은 총액 인상, 공무직은 기본급 인상.
여기 공무직 위원장은 바뀌지를 않아... 몇 년째라...
뭐지? 뭘까?
211.***.***.28

구라 2020-11-24 09:45:10
도대체 올해 임금 협상을 올해가 다끝나가는 시점에 하는곳이 어디 있습니까?
내년 임금 협상도 내년 끝날때 하겠네이...
소급 처리 되어도 세금으로 왕창 떼일거고...
211.***.***.28

공무직노조 2020-11-24 09:40:31
거짓말도 정도껏 해사죽...올해 인상률 없습니다. 환경미화원이 2.8% 인상 인데 전체가 인상 된거같이 홍보하네이...
협상 하기도 전에 동결 하겠다고 떠들고 다니고...
노조원들을 위하는게 아니고 공무원편에서 줄서기나 할려고 하는데 참~~~
211.***.***.28

지나가는 행인 2020-11-23 18:36:42
내용을 잘 읽어보셔야 될 듯..2020년 봉급 인상률은 공무원도 2.8프로 입니다.
211.***.***.28

ㅋㅋ 2020-11-23 17:39:14
공무원 봉급 인상률 0.9퍼 아닌가
공무원과 차별하지말라면서 코로나 시국에
고통분담은 하나도 안하겠다는거네
182.***.***.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