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가 찬성 단체냐” 제2공항 관제 여론몰이에 뿔났다
“제주도가 찬성 단체냐” 제2공항 관제 여론몰이에 뿔났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공항 성산읍반대위-비상도민회의, 도청 앞 항의방문...찬성 홍보물 찢으며 “여론조작” 분노
27일 제주도에 항의 방문한 제2공항 성산읍반대대책위원회와 제2공항 강행저지 비상도민회의가 제2공항 공보물을 찢는 퍼포먼스를 보이고 있다. ⓒ제주의소리
27일 제주도에 항의 방문한 제2공항 성산읍반대대책위원회와 제2공항 강행저지 비상도민회의가 제2공항 홍보물을 찢는 퍼포먼스를 보이고 있다. ⓒ제주의소리

제주도정이 제2공항 도민 여론수렴 절차를 앞두고 관권을 동원한 전방위적 홍보에 나선 것이 [제주의소리] 보도를 통해 드러난 가운데, 제2공항에 반대하는 서귀포시 성산읍 주민들과 시민단체 활동가들이 분노를 표출했다.

제2공항 성산읍 반대대책위원회와 제주 제2공항 강행저지 비상도민회의는 27일 오후 2시 "제주도가 제2공항 도민여론 수렴에 앞서 관권 홍보를 하고 있다"며 항의 방문했다.

이는 제주도가 최근 도내 버스와 도심 전광판 등에 제2공항 필요성만을 일방 홍보하는 영상광고를 내보낸데 이어, '제주 제2공항 이렇게 추진됩니다'란 홍보 소책자를 2만부나 발행해 행정시와 43개 일선 읍면동에 배포한 것으로 확인됨에 따른 반발이다.

도청 앞에 모인 주민들은 "관권개입 행정개입 여론조사 왠말이냐", "지역주민 다죽이는 제2공항 결사 반대" 등의 구호를 외쳤다. 특히 미리 준비해 둔 제2공항 홍보 소책자를 찢는 퍼포먼스를 통해 제주도정을 성토했다.

27일 제주도에 항의 방문한 제2공항 성산읍반대대책위원회와 제2공항 강행저지 비상도민회의가 도청 정문 앞에서 대치하고 있다. ⓒ제주의소리
27일 제주도를 항의 방문한 제2공항 성산읍반대대책위원회와 제2공항 강행저지 비상도민회의가 도청 현관 앞에서 도지사 면담을 요구하며 청경들과 대치하고 있다. ⓒ제주의소리

강원보 반대위원장은 "제2공항에 대한 도민여론 조사를 앞두고 우리는 도민이 어떤 결정을 하건, 어떤 결과가 나오건  승복하겠다는 입장에서 한 목소리를 냈다. 그런데 행정이 여론 형성에 개입해서 관권을 동원한 조작을 하고 있다"고 규탄했다.

강 위원장은 "공정하게 의견을 수렴하고 관리해야 할 제주도가 찬성 여론 조성에 앞장서고 있다. 제2공항 공보물을 2만부나 제작해 도민들에게 뿌리려 하고 있다. 제주도가 찬성 단체인가. 이런 작태가 과연 공정한 여론 수렴 방안인가"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항의 방문 차원에서 도청을 찾았지만, 원 지사와의 면담은 커녕 책임있는 담당자와의 만남 조차 성사되지 않았다. 제주도는 정문 입구를 굳게 막은 채 면담 요청에 대한 별다른 답변도 하지 않았다. 결국 한 시간여 가량 도청 앞 정문에서 대치 상황이 벌여졌다.

반대위 관계자는 "어제자로 미리 공항지원팀을 통해 면담을 신청했고, 방문 시간까지 일러뒀다. 도지사가 외부 일정이 있다면, 그 외의 책임있는 담당자가 설명이라도 해야하는 것 아니냐"며 분통을 터뜨리기도 했다.

제주도청 정문 로비에 제주 제2공항 공보물이 찢겨진 채 널부러져 있다. ⓒ제주의소리
제주도청 정문 로비에 제주 제2공항 공보물이 찢겨진 채 널부러져 있다. ⓒ제주의소리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87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87
공항 전문 반대꾼들은 2020-12-04 23:49:48
정말 반성하시요

관광객이 줄어들면 치명적이고

공항때문에 수많은 일자리

뱡원 등 각종 편의시설 들어서게 됩니다

왜 기득권인 당신들만 생각합니까?

함께 가는건 도저히 용납못하겠나요?

그렇게 살면 안됩니다

당신들같은 사람들 설치던 홍콩
지금 거의 멸망지경이요

방문하는 사람들이 없으니 그
지경이 처참하게 급속히 변화되는중이요

제발 생각좀 하고 삽시다
생각좀
58.***.***.45

제주사랑 2020-12-04 22:01:41
난개발은 이제 그만. 난개발 진짜 마침표는 제2공항 중단.
제2공항이 건설되면 투기와 난개발 광풍에 제주는 남아나지 않습니다.
국토부도 도민의 동의 없이 제2공항을 일방적으로 강행하지 않을 거라고 밝혔습니다.
도민여론조사에서 난개발 제2공항에 반대하는 도민의 뜻을 확실하게 보여줄 일만 남았습니다.
27.***.***.219

제주 2020-12-04 19:17:50
아게 나라냐
지역 이기주의 에 5년이나
질질 끌고
71.***.***.0

위원장님 2020-12-03 17:18:08
스스로 자생단체 위원장님

당신 고시나고 난 이후에는

법 잘 지켜야하오

지금 당신이 한 짓거리들을
한번보소

우리 자녀들이 뭘 보고 배우겠소

본인 맘 안 내킨다고 저러면
되는거요?
58.***.***.45

소리가 참 잘했네 2020-12-03 14:42:04
저들이 만행을 아주 생생하게 잘 촬영했네요

이제 더 이상 저들을 저리 놔두면 안됩니다

정당한 공무집행만이 제주가 살길입니다

국토부 관계자분이 도민여론 참고해서 환경부와 조율후
년내에 고시한다고 하니

이제 얼마 안 남았네요

육지 공항전문 반대꾼들도 이제 돌아가야지요
121.***.***.38